Quantcast

[팩트체크] 윤종신, 소속사 미스틱 측 “‘라디오스타’ 하차 사실, 유종의 미 거두겠다”…오는 10월 해외 출국 (전문)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6.04 10: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윤종신이 12년만에 MBC 간판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하차하게 됐다.

4일 톱스타뉴스는 윤종신 소속사 미스틱 관계자와 전화연결을 통해 “윤종신은 오전에 인스타그램에 나온 글 내용 토대로 올 10월 해외로 출국한다”며 “그 전에 출연 중인 예능 프로그램에서 하차하며 방송활동을 멈춘다”고 밝혔다. “본인이 유종의 미를 거두고 가겠다”고 덧붙였다.

윤종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윤종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날 윤종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0년 월간윤종신 ‘이방인 프로젝트’ 2019년, 태어난지 50년 노래 만들고 부른 지 30년 되는 해가 되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동안 많은 노랠 만들고 부르고 방송에 나와 웃고 웃기고 울기도 하며 미스틱이라는 회사도 만들어보고 참 부지런히 걷고 뛰고 달리며 지금까지 왔다. 그러다 2010년 시작한 ‘월간윤종신’ 내년 2020년 그 월간윤종신이 10주년을 맞게 된다”고 말했다.

“그 10주년이 되는 해에 내가 많은 노래들 속에서 그리고 꿈꾸고 바랐던 한 프로젝트를 진행하려 한다. 2020 월간윤종신 ‘이방인 프로젝트’ ‘NOMAD PROJECT’”

그는 “적지 않은 세월을 살아오며 내 노래 속에서 외로움 그리움 쓸쓸함을 노래해 왔지만 정작 나는 항상 사랑하는 사람들을 가까이에 두고 정든 안방을 떠나보지 않은 채 상상만으로 이방인, 낯선 시선, 떠남 등의 감정을 표현해 왔던 무경험의 창작자란 생각을 몇해전부터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윤종신은 “사랑하는 가족들과 미스틱 스토리 식구들의 고마운 동의 속에 2020년 월간 윤종신은 제가 살아온 이 곳을 떠나 좀 더 낯설고 익숙하지 않은 곳을 떠돌며 이방인의 시선으로 컨텐츠를 만들어 보려 한다”며 “월간윤종신 노래 외에도 미스틱 스토리 그리고 몇몇 뜻이 맞는 제작팀과 떠나간 곳에서 여러 경험을 담은 컨텐츠를 해보려 한다”고 밝혔다.

“저라는 사람의 인생으로서 창작자로서 2020년은 큰 전환점이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는 “재작년부터 차근차근 준비해왔고 남은 기간 착실히 준비해서 올해 10월에 떠나보려한다. 해왔던 방송들은 아쉽지만 그 전에 유종의 미를 잘 거두려 한다”며 “갑자기 떠나기 직전에 여러분께 알리는 건 도리가 아닌것 같아 이 즈음 이렇게 글 올린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윤종신은 “도태되지 않고 고인 물이 되지 않으려는 한 창작자의 몸부림이라 생각해 주고, 2020 월간윤종신 ‘이방인 프로젝트’ 잘 준비하겠다. #윤종신 #2020 #월간윤종신 #이방인프로젝트 #NomadProject”이라며 글을 마무리 지었다.

월간윤종신 이방인프로젝트 / 윤종신 인스타그램
월간윤종신 이방인프로젝트 / 윤종신 인스타그램

이를 들은 팬들은 “언제나 팬들 배려해주시고 이방인이 아닌 현지인같은 친절함때문에 창작자의 고뇌를 잘몰랐었네요 이방인프로젝트화이팅이야!!^^”, “짝짝짝 진심 응원해 오빠”, “늘 대단한_ 늘 깜짝놀라게 하시는_ 인생을 멋지게 디자인하는 삶_ 이쯤되면 존경각_ 늘 소식 들려주세요”, “충전. 새로운 감성 충만한여행이되길”, “응원합니다.... 안주하지 않는 모습이 감동입니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최근 윤종신이 소속된 미스틱스토리에서는 매년 9월에 열리는 대중음악 페스티벌 ‘멜로디 포레스트 캠프’에 이어 ‘ㅋㅋ페스티벌’까지 성공적으로 개최해 웰메이드 페스티벌 기획력을 입증했다.

윤종신은 음악활동을 위해 자신의 방송활동인 MBC ‘라디오스타’를 떠난다. 아울러 JTBC ‘방구석 1열’도 하차한다. 

이하 윤종신 인스타그램 전문

2020 월간윤종신 ‘이방인 프로젝트’(NOMAD PROJECT) 
2019년,태어난지 50년 노래 만들고 부른 지 30년 되는 해가 되었어요.

그동안 많은 노랠 만들고 부르고 방송에 나와 웃고 웃기고 울기도 하며 미스틱이라는 회사도 만들어 보고 참 부지런히 걷고 뛰고 달리며 지금까지 왔네요.

그러다 2010년 시작한 ‘월간윤종신’ , 내년 2020년 그 월간윤종신이 10주년을 맞게 됩니다.

그 10주년이 되는 해에 제가 많은 노래들 속에서 그리고 꿈꾸고 바랐던 한 프로젝트를 진행하려 합니다.

2020 월간윤종신 ‘이방인 프로젝트’ ‘NOMAD PROJECT’

적지 않은 세월을 살아오며 제 노래 속에서 외로움 그리움 쓸쓸함을 노래해 왔지만 정작 저는 항상 사랑하는 사람들을 가까이에 두고 정든 안방을 떠나보지 않은 채 
상상만으로 이방인,낯선 시선,떠남 등의 감정을 표현해 왔던 무경험의 창작자란 생각을 몇해전 부터 하게 되었어요.

사랑하는 가족들과 미스틱 스토리 식구들의 고마운 동의 속에 2020년 월간 윤종신은 제가 살아온 이 곳을 떠나 좀 더 낯설고 익숙하지 않은 곳을 떠돌며 이방인의 시선으로 컨텐츠를 만들어 보려 합니다.

월간윤종신 노래 외에도 미스틱 스토리 그리고 몇몇 뜻이 맞는 제작팀과 떠나간 곳에서 여러 경험을 담은 컨텐츠를 해보려 합니다.

저라는 사람의 인생으로서 창작자로서 2020년은 큰 전환점이 될 것 같습니다.

재작년부터 차근차근 준비해 왔고 남은 기간 착실히 준비해서 올해 10월에 떠나보려 합니다. 
해왔던 방송들은 아쉽지만 그 전에 유종의 미를 잘 거두려 합니다.

갑자기 떠나기 직전에 여러분께 알리는 건 도리가 아닌것 같아 이 즈음 이렇게 글 올립니다.

도태되지 않고 고인 물이 되지 않으려는 한 창작자의 몸부림이라 생각해 주시고, 2020 월간윤종신 ‘이방인 프로젝트’ 잘 준비하겠습니다. #윤종신 #2020 #월간윤종신 #이방인프로젝트 #NomadProject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