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으라차차 와이키키2-최종화’ 문가영, 김선호에게 고백한 송지우 알게 되지만 자신의 마음 전하기로 결심…이이경은 ‘안소희 남친 생기자 신경 쓰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5.14 22: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으라차차 와이키키2’ 에서는 마지막회에서 문가영, 김선호, 이이경, 안소희 , 신현수, 김예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jtbc 월화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16부작- 마지막회’ 는 대환장의 수맥이 흐르는 게스트 하우스 와이키키에 다시 모여든 청춘들의 우정과 사랑, 꿈을 위한 도전을 유쾌하게 그려내는 청춘 코믹 드라마다.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2’방송캡처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2’방송캡처

 

생계형 가수 지망생 우식(김선호)과 여전히 오디션과 단역 알바를 전전하는 무명배우 준기(이이경), 그리고 만년 2군에 머물러 있는 야구 선수 기봉까지. 되는 일도 없고 가진 것 하나 없지만, 오직 열정 하나를 무기로 무한 직진 중이다. 

지난 방송에서 극한의 합숙 훈련 끝에 연극 무대에 오른 준기(이이경)는 정은(안소희)과 공연을 보러온 민준이 신경쓰였다.

우식(김선호)은 아픈 것을 숨긴 채 수연(문가영)을 방송국까지 데려다주고 쓰러져 응급실로 실려갔다.

수연(문가영)은 자신 때문에 쓰러진 우식(김선호)을 찾아 응급실까지 달려갔고 우식에게 자신의 진심을 고백하고자 용기를 내려 했지만 민아의 모습을 마주했다.

우식(김선호)은 민아(송지우)에게 고백을 받고 첫사랑 수연 때문에 고민을 하게 됐고 민아(송지우)에게 준 곡을 회사로부터 우식의 앨범에 싣는게 어떻냐고 제안을 받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던 와중에 그토록 기다리던 수연의 아버지(정인기)가 나타나게 됐다.

한편, 유리(김에원)는 남자친구가 된 기봉(신현수)가 빵집 직원과 친해진 것을 보고 질투를 했다.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2’방송캡처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2’방송캡처

 

준기(이이경)는 정은(안소희)이 민준이라는 남자친구가 생기자 신경이 쓰였다. 

준기(이이경)는 자신의 마음을 부정하고 심심해서 그렇다고 하며 운명의 상대를 찾아 나섰지만 자신의 앞에 서 잇는 정은(안소희)를 보고 놀라게 됐다. 

또 우식(김선호)은 기쁜 소식을 수연(문가영)에게 알렸고 그때 민아(송지우)가 와서 축하를 해주자 기분이 이상했다.

수연은 우식과 민아와 술을 마시고 만취해서 자신의 마음을 고백하기로 결심하게 됐다.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