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 혼자 산다’, 전현무-한혜진 결별 공백 메울 ‘얼간이들(기안84-이시언-성훈)’의 활약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3.14 19: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전현무, 한혜진이 결별로 공백이 생긴 가운데 ‘나 혼자 산다’가 두 사람이 없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오는 15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희)에서는 홍콩으로 떠난 이시언, 성훈, 기안84의 얼간미(美) 넘치는 여행 대소동이 펼쳐진다.

홍콩의 명물, 야시장을 찾은 세 사람은 눈이 휘둥그레지는 잇 아이템에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폭풍 구경에 나선다. 일명 흥정의 왕, 야시장 전문가 얼장 이시언부터 그를 능가하는 짠돌이 뉴얼 성훈까지 세 남자의 못 말리는 쇼핑 타임이 펼쳐진다고 해 시청자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

특히 그동안 말도 안 되는 검소함으로 안빈낙도(安貧樂道)의 삶을 살았던 기안84가 감춰뒀던 물욕을 서서히 드러낸다. 매 가게마다 그냥 지나치지 못하고 구경을 하는 것은 물론 액세서리까지 손길을 뻗쳐 이때까지 만나보지 못한 ‘물욕84’의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보다 못한 이시언과 성훈의 만류에도 굴하지 않고 폭풍 소비를 감행했다고. 

또한 기안84는 모든 것을 저렴하게 사고야 말겠다는 이시언과는 달리 일절 흥정을 시도하지 않는 신개념 휴머니즘(?) 소비를 선보여 신선한 충격을 안길 예정이다. 이처럼 남다른 소비관을 가진 기안84는 이시언, 성훈과의 불꽃 튀는 신경전까지 펼친다고 해 빅재미를 예감케 하고 있다.

얼간이들의 활약이 한혜진, 전현무의 공백을 완벽하게 메울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기안84의 숨겨져 있던 물욕과 아무도 못 말리는 쇼핑 타임은 오는 15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