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가요무대’ 설운도, 현인의 ‘신라의 달밤’ 열창! 나이 잊은 동안 ‘눈길’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03.11 22: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가요무대’에서 ‘가요산맥, 현인 탄생 100년’ 편을 방송했다.

11일 KBS1 ‘가요무대’에서는 한상일, 소냐, 주영국, 양하영, 홍원빈, 우연이, 추가열&서창원(기타)&권병호(하모니카)&정훈(카혼) 등이 출연해 세월이 가면, 꿈이여 다시 한 번, 인도의 향불, 청실홍실, 푸른 언덕, 꿈속의 사랑, 고엽 등의 노래로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KBS1 ‘가요무대’ 방송 캡처
KBS1 ‘가요무대’ 방송 캡처

그 밖에도 현숙, 설운도, 서지오, 주미, 송대관, 박상철, 이동기, 김용희, 권성희, 이미배 등이 출연해 럭키 서울, 신라의 달밤, 나폴리 맘보, 즐거운 여름, 고향 만 리, 굳세어라 금순아, 전우야 잘 자라, 비 내리 고모령, 베사메무쵸, 장미꽃 인생 등을 불러 구성을 꽉 채웠다.

설운도는 현인의 수많은 대표곡 중 하나인 ‘신라의 달밤’을 부르며 나이 잊은 열창을 선보여 박수갈채를 받았다.

한편, 동안을 가진 설운도의 나이는 1958년생으로 62세다.

KBS1 중장년층 대상 음악 프로그램 ‘가요무대’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