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사부일체’ 박진영, 과거 육성재 떨어뜨린 이유는? “머리 치명적이다”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3.11 08: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집사부일체’ 박진영이 유년시절 JYP 오디션에 참가했던 육성재를 재평가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새 사부로 박진영이 출연해 멤버들과 함께 JYP 사옥을 찾았다. 

이날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육성재도 과거 JYP 오디션에 참가했었다”고 밝혔다.

육성재는 “공채 6기 오디션이었는데 당시에는 (박진영이 아닌) 채용팀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제작진은 그때 영상을 준비해 박진영에게 “다시 한 번 평가를 해 달라”고 부탁했다. 

육성재의 중학교 1학년 때 오디션 영상을 본 박진영은 “(평가하기) 쉽지 않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이승기가 “어디가 쉽지 않냐”고 묻자 “머리가 너무 치명적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육성재는 “인싸부 머리가 더 치명적이다”라고 받아쳤다.

그러자 박진영은 어느 부분이 치명적인지 영상 앞으로 가서 직접 가리키기도 했다. 

박진영은 “세련됐거나 그냥 그 나이답거나. 그 나이로 보여야 오디션에서 유리하다”고 덧붙였다. 

박진영이 출연해 화제가 된 SBS ‘집사부일체’는 물음표 가득한 청춘들과 마이웨이 괴짜 사부들의 동거동락 인생과외가 펼쳐지는 프로그램.

SBS ‘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