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예천군회의 윤리특위, 연수 중 가이드 폭행한 박종철 등 3명 제명 결정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9.01.31 01: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공무국외 연수 중 가이드를 폭행한 박종철 등 예천군의원 3명이 제명된다.

30일 경북 예천군의회 윤리특별위원회(이하 윤리특위)는 오후 2시부터 오후 8시까지 3차 회의를 열고 폭행 당사자인 박종철 의원, 도우미 발언을 한 권도식 의원, 국외연수를 이끈 이형식 의장에게 추가로 소명을 들은 뒤 이같이 결정했다.

또 다음 달 1일 열리는 임시회 2차 본회의에 이들 징계안을 상정키로 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이에 앞서 윤리특위는 지난 25일 2차 회의를 열고 박종철 의원 등 3명을 불러 심문하고 소명을 들었다.

본회의에서 이들 징계를 의결한다. 의원 자격을 박탈하는 제명은 전체 의원 9명 가운데 3분의 2 이상 찬성해야 통과한다. 

박 의원 등 3명을 제명하면 예천군의원은 6명으로 줄어든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