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판도라’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입장에서 가장 위협적 인물은 오세훈”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9.01.07 22: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7일 방송된 MBN ‘판도라’에서는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자유한국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당대표를 예측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우상호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입장에서 가장 위협적인 인물로 오세훈 전 시장을 꼽았다.

MBN ‘판도라’ 방송 캡처
MBN ‘판도라’ 방송 캡처

우상호 의원은 “후보들 중에 대중적으로 제일 괜찮은 이미지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 아닐까”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 진영에서 좋아하는 분은 아니다. 서울시장 할때 무상급식도 반대하셨었고. 그러나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대중적 이미지는 여전히 좋다고 생각한다. 경쟁 정당의 대중적 이미지가 좋으면 다소 껄끄러운 게 사실”이라고 말했다.

MBN ‘판도라’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