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세리에 B] ‘시즌 첫 골’ 이승우, 그로소 감독 믿음에 보답…헬라스 베로나 리그 3위 도약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2.31 00: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세리에 B(2부리그) 헬라스 베로나 소속 이승우가 7개월만에 드디어 골맛을 봤다.

이승우는 30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포지아에서 열린 포지아와의 2018/2019 세리에 B 18라운드 원정경기서 2-1로 앞서나가는 역전골을 기록했다. 시즌 1호골.

다만 팀은 2-2로 비겼다.

최근 6경기 연속으로 선발출장한 이승우는 전반 초반부터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다.

이승우 / 헬라스 베로나 공식 인스타그램
이승우 / 헬라스 베로나 공식 인스타그램

전반 15분에 시도한 발리 슈팅은 골키퍼 선방에 걸렸지만, 리바운드된 공을 파치니가 차 넣으며 1-0으로 앞서갔다.

전반 30분 동점골을 내준 베로나는 전반 종료 직전 이승우의 멋진 바이시클 킥으로 다시 앞서나갔다.

골키퍼가 잘못 걷어낸 공이 그의 앞으로 향하자, 미련없이 슈팅을 날려 골문을 가른 것.

후반 들어서는 포지아의 강한 공세에 밀린 베로나는 계속해서 공격을 허용했지만, 겨우겨우 실점 위기를 모면했다.

하지만 결국 후반 29분 동점골을 내주며 분위기가 완전히 홈팀으로 넘어갔다.

다행히 경기는 그대로 끝났고, 베로나는 1경기를 더 치른 상태서 리그 3위에 올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