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끝까지 사랑’ 홍수아, 이영아를 통해 엄마 이경진 만나고 “내가 돈있다고 접근하냐?” 폭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끝까지 사랑’에서는 홍수아는 이영아와 함께 친엄마 이경진을 만나지만 폭언을 퍼붓고 돌아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24일 방송된 KBS2 ‘끝까지 사랑’에서는 가영(이영아)은 세나의 엄마 정희(이경진)을 만나게 됐다.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가영(이영아)은 세나(홍수아)와 함께 정희(이경진)를 찾아가지만 정희를 보고 원망의 소리를 퍼부었다.
 
세나(홍수아)는 정희(이경진)에게 “당신 내가 누군지 알고 엄마라고 나서는 거죠? 내가 돈있다니까, 엄마라고 나서는 거죠?"라고 폭언을 했다.
 
이어 세나(홍수아)는“ 지금 시댁 재산 삼키고 지금 감옥에 들어가고 내친구 살인교사하고 그 증거 뺏으려다가 남편을 죽게 했다”라고 고백했다.
 
그러자 정희(이경진)는 세나(홍수아)에게 “미안해 엄마가 정말 미안해”라고 말했다.
 

또 세나(홍수아)는 “뭐가 미안해 나를 세나로 바꿔서 양육비 타내고 마약이나 엄마가 더 났다”라고 하며 정희를 부정하고 돌아서면서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움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끝까지 사랑’은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