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전국노래자랑’ 송해도 익숙한 가수 현숙, 뛰어난 외모와 가창력 여전... 대체 나이가?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8.10.14 13: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병훈 기자] 14일 ‘전국노래자랑’에서는 경남 함양군을 찾았다.
신라의 진성여왕이 이끌었던 천년 숲이 돋보이는 상림공원에서는 산삼 축제도 열리고 있다.
이날 방송의 마지막 초대가수는 이제 송해도 익숙한 가수 현숙이다. ‘이별 없는 부산 정거장’을 부른 현숙은 뛰어난 외모와 가창력은 여전했다.
현숙의 나이는 1959년생으로 알려졌다.
항상 화제가 되고 있는 송해의 나이는 92세로 만으로는 91세다.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 캡처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 캡처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 캡처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 캡처

앞서 첫 번째 초대가수는 ‘나무꾼’으로 유명한 박구윤이었다.

이어서 아리따운 목소리가 인상적인 가수 조은성과 서울패밀리의 우연이가 출현했다.
독특한 창법이 인상적인 가수 손빈도 출현했다.
KBS1 ‘전국노래자랑’은 매주 일요일 낮 12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