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불후의 명곡’ 손승연, 괴물보컬이 가진 역량 유감 없이 발휘한 ‘주저하지 말아요’ 열창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07.28 19: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괴물보컬 손승연이 방미의 ‘주저하지 말아요’을 불렀다.

 

 

28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 가수 손승연이 방미의 ‘주저하지 말아요’를 열창했다.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주저하지 말아요’는 원래 김현식의 곡으로 김현식이 불렀을 땐 큰 반응을 얻지 못했었다. 하지만 방미가 리메이크한 후, 방미에게는 전성기를 안겨준 곡이다.

 

 

손승연은 초반부터 힘있게 노래를 시작했다. 손승연은 특유의 맑으면서도 시원시원하게 올라가는 고음으로 ‘주저하지 말아요’를 열창했다. 초반부터 힘있고 강하게 시작한 손승연의 ‘주저하지 말아요’는 중반부에 잠시 힘을 뺐다가 다시 시원하게 올라가는 고음으로 불렸다. 손승연의 자신감 있게 자신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손승연은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흐트러짐없이 열창하는 내내 밝은 웃음을 지었다. 손승연은 흥이 넘치는 모습으로 연신 노래와 무대, 그리고 관객들의 반응 모두를 즐기는 모습이었다.

 

 

무대 맞은편에 앉아 있는 가요계 대선배 방미도 연신 몸을 들썩이고 박수를 치면서 손승연의 무대를 만끽했다. 손승연의 노래가 끝나자 방미는 자리에서 기립해 열창한 후배에게 박수를 보냈다. 스튜디오에 있던 출연자들도 감탄했다. 가수 더원은 세계적인 가수들과 견줄 수 있을 정도의 실력이라고 손승연의 가창력을 극찬했다. 듀에토는 손승연을 왜 괴물보컬이라고 부르는지 알 것 같다는 말로 무대를 본 소감을 말했다.

 

 


손승연은 뮤지컬 배우 민우혁과 대결해 명곡 판정단의 선택을 받았다.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5분, KBS2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