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여유만만’ 허리 아픈데 나도 혹시 디스크?…자가진단법 공개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8.04.04 10: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4일 방송된 KBS2 ‘여유만만’에서는 허리 건강 자가 진단 방법이 소개됐다.

첫 번째 방법은 똑바로 누운 상태에서 무릎을 편 상태로 한쪽씩 다리를 들어 올린다.

KBS2 ‘여유만만’ 방송 캡처
KBS2 ‘여유만만’ 방송 캡처

다리를 올릴 때 통증이 있거나 각도가 60도 이하라면 디스크를 의심해봐야 한다.

두 번째 방법은 똑바로 누운 상태에서 무릎을 구부리고 윗몸일으키기 자세를 반만 취한다.

자세가 잘 되지 않는다면 척추 주위의 근력 또는 복근이 약한 것을 의미한다.

만약 이 자세에서 통증이 심해진다면 디스크 내의 퇴행성 변화를 의심해봐야 한다.

KBS2 ‘여유만만’은 월~금 오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