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쿨까당’ 안경선배 김은정, 광고계까지 강타한 여자 컬링 열풍 ‘영미 신드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3.07 20: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쿨까당’에서는 2018평창 동계올림픽의 베일에 싸인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7일 방송하는 tvN 예능프로그램 ‘곽승준의 쿨까당’에서는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 자유한국당 황영철 의원, 데일리폴리정책 연구소 김민 소장이 출연해 평창과 반련된 반전 이야기를 나눴다. 

 

tvN‘곽승준의 쿨까당’방송캡처
tvN‘곽승준의 쿨까당’방송캡처

 
김지민은 대한민국을 컬링 열풍으로 뜨겁게 달군 여자 컬링 대표팀 ‘팀킴’의 비화를 공개했다.
 
그는 안경선배로 더 알려진 김은정 선수가 자신과 닮았다고 하면서 비교사진을 보여줬다.
 
이어 “영미라고 부르는 영상 때문에 안영미가 ‘왜’라고 답하는 화면이 유명해졌고 전국의 영미들이 유명해졌다”라고 말했다.
 

또 “컬링은 패러디 영상이 SNS를 뜨겁게 달궜고 컬링광고도 유명하게 됐다”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한편, tvN 방송‘곽승준의 쿨까당’은 매주 수 밤 7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