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티’ 전혜진, 지진희 앞에서 김남주에게 포크 들고 달려…‘임태경 저지’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3.04 00: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미스티’에서는 전혜진이 지진희와 함께 있는 김남주를 살해하려 했다.
 
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에서는 혜란(김남주)은 지원(진기주), 기석(구자성)고 손을 잡고 성매매 국회의원 정대한을 보도하는데 성공했다.

 

jtbc‘미스티’방송캡처
jtbc‘미스티’방송캡처

 
태욱(지진희)은 이 사실을 알게되고 혜란(김남주)을 만나 “벌집 제대로 쑤셔 놨으니 단단히 각오해야겠다”라고 말했다.
 
이때 은주(전혜진)가 나타났고 혜란(김남주)은 태욱에게 “당신 잠깐만 기다려”라고 말하고 은주에게 다가갔다.
 
은주(전혜진)는 다가오는 혜란에게 “죽어 죽으라고!라고 외치며 포크를 들고 달려 들었고 이때 명우(임태경)가 나타나서 은주를 막아섰다.
 

결국, 은주는 충격으로 케빈리(고준)의 아이를 사산했고 병원에서 복수의 칼을 갈면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전했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미스티’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