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승현, ‘알토란’에 김호중 직접 섭외한 사연…의외의 친분에 궁금증UP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김승현이 의리남 김호중에 인사를 전하며 방송시청을 독려했다.

23일 김승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알토란 의리녹화! 호중동생 고마워. 출연자섭외부장 김섭외~”라며 김호중과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매주 일요일 밤 10시50분 MBN #알토란 #김호중 #김승현”이라며 시청을 독려했다.
 
김승현 인스타그램
김승현 인스타그램

이에 팬들은 “어떤 관계 만남이셨슬까요 울호중님과요 의리남이죠 섭외부장님~김호중군 잘챙겨주셔요” “두분다 선한 이미지가 장점이신거 같아요. 본방 기대됩니다”  “김호중 김승현 모두 좋은 하루 화이팅 좋아합니다 녹화잘 하세요”라며 두 사람의 친분을 응원했다.

대세 트로트가수 김호중이 ‘알토란’에서 어떤 이야기를 전했을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김승현은 ‘알토란’ 작가인 아내 장정윤 씨와 연인으로 발전, 결혼까지 골인했다.

김승현은 방송에서 출연진 섭외로 스트레스 받는 부인을 위해 본인이 직접 스타들 섭외에 나서고 있다고 밝히며 아내사랑을 드러낸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