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부트] '음주·흡연 논란' 정준원, 프로필 누락→계약해지설…소속사 "현재 수정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부부의 세계'에 출연중인 아역배우 정준원이 음주, 흡연을 연상케 하는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려 논란이 일은 가운데 소속사 홈페이지에서 프로필이 사라져 '계약 해지설'이 제기됐다.

앞서 10일 정준원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친구들과 술, 담배 하는 사진이 공개됐다. 해당 사진은 정준원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수고했다", "좋구나"라는 글과 함께 게재한 것이다. 
 
정준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2004년생으로 올해 나이 17세인 정준원은 미성년자임에도 불구하고 흡연에 이어 음주까지 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됐다.

또한 정준원은 '일자리 없느냐'는 글에 친구가 '드라마 촬영'이라는 댓글을 달자 '너네 엄마가 주인공인 av촬영은 안될까?'라는 답변을 남긴 것이 알려지면서 대중들의 싸늘한 눈초리를 한몸에 받게 됐다. 

해당 논란이 제기된 다음날 정준원은 연일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이 오르며 세간의 관심이 쏟아지자 결국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가 삭제했다. 

정준원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는 "배우를 매니지먼트 하는 가운데 소속 배우의 관리에 미흡했던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되지 않도록 하겠다"며 대신 고개를 숙였다.

하지만 14일 소속사 홈페이지에서 정준원의 프로필이 사라지자 일각에서는 계약해지설이 제기됐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측은 "계약해지를 논의한 바 없다"면서 "홈페이지에서 누락된 것은 최근이 아니라 3개월 전 업데이트 하면서 빠진 것 같다. 현재 수정 중"이라고 해명했다.

한편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 측은 지난 10일 본지와의 통화에서 “배우 정준원의 출연 분량은 대본 상 지난주 방송된 14회가 마지막이었다”고 밝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