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스타NOW] 하도권 측 “새 작품 촬영 중, 강두기 못지않은 강렬한 모습 기대해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스토브리그’ 강두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하도권이 새 작품을 촬영 중이다.

2일 하도권의 소속사 935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톱스타뉴스와의 통화에서 “하도권은 현재 새로운 작품을 촬영 중이다. 못 보여드린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다”며 “‘스토브리그’ 강두기 못지않은 강렬한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 예고했다.

하도권은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강두기 역을 맡아 큰 주목을 받았다. 지난 2004년 뮤지컬 ‘미녀와 야수’로 데뷔했지만 오랜 무명 시절을 겪었던 그는 ‘스토브리그’ 배우 인생 전환점을 맞이했다.
 
하도권 / 톱스타뉴스HD포토뱅크
하도권 / 톱스타뉴스HD포토뱅크

특히 ‘스토브리그’ 속 “내가 돌아왔다”는 명대사로 여전히 회자되는 중이며, 하도권은 우직하고 의리 있는 강두기를 완벽히 소화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하도권은 현재 촬영 중인 작품뿐만 아니라 드라마 ‘메모리스트’ 특별 출연과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 ‘해피투게더4’ 출연 등 다양한 활동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그는 ‘메모리스트’에서 분노를 유발하는 악역으로 변신해 강두기와는 180도 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또 ‘동상이몽2’에서는 아내 여민정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 로맨티시스트 면모를 보여줬다. 

한편 하도권은 ‘황후의 품격’으로 인연을 맺은 김순옥 작가의 신작 ‘펜트하우스’를 차기작으로 확정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