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동작구청, 노량진 1동 거주 2명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구로구 신도림동 콜센터 직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동작구청이 동작구 노량진동에 거주하는 코로나19 확진자에 대해 알렸다. 

10일 동작구청 페이스북에는 "구로구 신도림동 소재 에이스보험 콜센터에서 최소 28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확진자 동료 전원을 검사중에 있다"고 밝히며 "그 중 동작구에 거주하는 주민 9명이 검사대상으로 3명이 검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오늘 아침 동작구 노량진1동에 거주하는 두 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알렸다. 80년생 여자 확진자는 노량진1동에 거주하며 4일부터 인후통 증상이 발현, 72년생 여자 확진자 역시 노량진1동에 거주하며 7일부터 잔기침 증상이 시작됐다고 전했다. 

동작구청 페이스북
동작구청 페이스북

10일 확진을 받아 동작구는 총 4명의 코로나19 확진자로 알려졌다. 나머지 6명에 대해서는 검사를 진행 중이라고 알렸다. 또한 역학조사로 동선을 추가적으로 공개하겠다고 전했다. 

동작구청 페이스북 전문

<동작구재난안전방역대책본부에서 알려드립니다.>

서울 구로구 신도림동 소재 에이스보험 콜센터에서 최소 28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확진자 동료 전원을 검사 중에 있다고 합니다.
이와 관련 우리구에 거주하시는 주민 9명이 검사대상으로 3명이 검사를 완료했으며 2명이 오늘 아침 동작구 보건소로부터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나머지 1명은 음성)
확진환자 D씨(80년생. 여)는 노량진1동에 거주하며 3월 4일 인후통 증상이 발현되었으며
확진환자 E씨(72년생. 여)도 노량진1동에 거주하며 3월 7일 잔기침 증상이 발현되었습니다.
두 분 다 3월 9일 검사를 실시하고 3월 10일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 질병관리본부 공식집계는 '동작구 3번, 4번 확진자'입니다.)
아직 우리구 미검사자 6명에 대하여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므로 검사 결과가 나오는대로 상황을 전달하겠습니다.
확진환자의 거주지와 주변에 대한 빠른 방역을 실시하고, 역학조사반의 조사를 통해 확진환자 2명의 이동동선 등 자세한 정보를 신속하게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