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전 직원에게 갑질 의혹…양치승 관장 측, "이미 3년 전에 해결한 일, 최초 유포자 깊은 유감" (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연예인들의 운동을 담당하는 스타 트레이너 특히 배우 성훈의 전담 트레이너로 알려진 양치승 관장이 직원에게 도 넘은 갑질을 했다는 폭로가 이슈를 모으고 있다.

지난 8일 한 누리꾼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2016년 스무 살이었을 당시 트레이너가 되고 싶어서 양치승 관장이 운영하는 체육관에 면접을 봐서 출근하게 됐다"며 "첫 출근하는 날 낯설어서 힘들어하니까 관장이 구석진 곳에 불러 온갖 욕을 했다"고 주장했다.

이 누리꾼은 당시 양치승 관장이 욕설에 협박까지 있었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관장이 점점 감정 기복이 심해져 '휘트니스 업계 바닥 전부 안다'고 협박을 했고, 식사도 창소 세탁실에서 먹었다'며 갑질 의혹을 제기했다.

또 양치승 관장은 3~4일 근무한 것에 대한 임금도 해결하지 않았다고 이 누리꾼은 폭로했다.

양치승-성훈 / 온라인 커뮤니티
양치승-성훈 / 온라인 커뮤니티

폭로의 이유에 대해 이 누리꾼은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는 등 인성 좋은 척하며 TV에 나오는게 잊고 지내려고 해도 안되어 글을 올린다"면서 "어린 맘에 연락 없이 관둔 건 잘못 맞지만 이렇게 떳떳하게 티비나오는건 더 아닌 거 같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프로그램 실시간 톡에 "다들 알다시피 헬스트레이너 중에 양아치들 많다. 양치승 관장은 그런 모습이 꼴보기 싫어서 강하게 교육시킨거지 ㅋㅋㅋ 갑질은 무슨 갑질 어이가 없네 ㅋㅋ 트레이너들 군기 빡세게 잡는 게 정상이다"(높은 확률로***), "글올린 사람 보시요...이건 뒷담화 치곤 명예훼손 감입니다...사과글 올리던지 삭제하시죠..."(씨름못해***), "뭐만 하면 갑질갑질 거리는데...이런걸 이용해서 이놈같은 을질하는 놈들도 문제많다....사장이 직원눈치나보면서 일해야대냐???못하면 질책해야 마땅한거다. 헬스장이 무슨 사회복지사업이냐??"(ckgk***), "3 4 일 다녔는데. 욕하고 갑질하면 누가 다닐수 있것냐 욕 처먹으면서. 욕 처먹을라고. 일 다니냐?" (no18***), "근데... 성훈끌고가는것도 그렇고ㅋㅋ 당나귀귀나오는것도 그렇고 그럴사람같은데?ㅎㅎ 주변에 걍 욕많이하고 좀 거친사람있음. 근데 적응못하면 첨에는 좀 그렇게 느낄수도 있지ㅋㅋㅋ 원래 그런스타일이라 놀랍지가 않음ㅎㅎ"(왕심심***), "3일 4일 일하고 잠적해서 나중에 일한만큼 돈 내놔 하는거 요즘 알바애들도 많이 안 하는 짓이다. 양치승 말에 욕 섞이는거 어느정도 방송 통해 공개된 사항이고 그게 좋은 면이라고 할 수는 없는데 글쓴이의 글을 요약하면 난 잘못한거 하나 없는데 사장이 욕함 그래서 못 견뎌서 며칠 일하다가 아닌 것 같아서 말도 안 하고 잠적... 좀 지나서 돈 내놓으라고 연락했는데 연락 안 됨 ㅋㅋㅋㅋ 어쩌란거냐"(dydg***), "ㅋㅋㅋㅋ3일만보고 판단할일은 아닌듯 저말이 맞다고해도 큰 잘못은아닌거같음 역으로 명예훼손죄로 고소당하진 않을지 걱정이네"(dydg***), "양치승이 잘못한건 첫날에 욕한것 뿐 그마저도 글싸지른 놈이 뭘 해서 욕먹었는지 안적어놓음 ㅋㅋㅋ"(dsrla****) 등 반응을 보였다.

또 "인성이 좋은 사람이라면 듣기싫은 욕은 자제 해야되는거 아닌가~? 보니깐 평상시 습관적으로 듣기싫은 욕을 많이 하는것 같아요.. 그건 좀 자제 부탁드립니다^^"(정주***), "오늘부터 뚱뚱뚱인가 거기서 첨봤는데 말투가 진자 싸가지없던데. 애초에 인성좋게 생기지도않음"(noth***), "인상이 드러워보여 뭐 이런읾있을거라 예상함"(미소***), "로봇인척 컨셉잡는 노답이랑같이 손잡고 티비에서 없어지면되~" (에릭***) 등 반대되는 반응이 올라오는 등 의견이 분분하다. 

이날 양치승 관장은 공식입장을 밝혔다.

"현재 온라인상에 저에 관해 이야기 되고 있는 내용은 3년전에 올라왔던 글이다. 당시 그 친구는 게시했던 글을 지우고 직접 찾아와 오해가 있었다며 제게 사과를 했다"며 "저는 근무했던 이틀치의 급여를 지급하면서 잘 마무리하고 돌려보낸 기억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 그때 당시 쓴 내용의 글이 캡처되어 마치 최근에 일처럼 알려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런 상황을 의도를 가지고 악의적으로 배포한 이가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으며, 최초 유포자에 대해 깊은 유감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양치승 관장은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드린 점 고개 숙여 다시 한 번 사죄의 말씀 드린다"고 말했다.

양치승 관장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양치승입니다.
불미스러운 일로 인사드리게 되어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현재 온라인상에 저에 관해 이야기 되고 있는 내용은 3년전에 올라왔던 글입니다. 당시 그 친구는 게시했던 글을 지우고 직접 찾아와 오해가 있었다며 제게 사과를 하였고, 저는 근무했던 이틀치의 급여를 지급하면서 잘 마무리하고 돌려보낸 기억이 있습니다.

그리고 지금 그때 당시 쓴 내용의 글이 캡처되어 마치 최근에 일처럼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을 의도를 가지고 악의적으로 배포한 이가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으며, 최초 유포자에 대해 깊은 유감의 뜻을 전합니다.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드린 점 고개 숙여 다시 한 번 사죄의 말씀 드립니다.

한편 양치승 관장은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성훈, 기안84 등 연예인들의 운동을 지도하는 모습으로 큰 인기를 누렸고, 최근에는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오늘부터 운동뚱'에 출연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