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끼리끼리' 이수혁, 모델계 이홍렬 된 까닭은?…"코가 너무 크다"

  • 배지윤 기자
  • 승인 2020.02.12 15: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끼리끼리'에 출연하는 이수혁이 모델계 이홍렬이 됐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끼리끼리'에서는 흥끼리와 놀끼리 파로 갈린 멤버들이 서로의 캐리어를 뺏기 위한 게임에 나섰다.

멤버들은 코마개를 끼우고 멀리 날리는 게임을 하게 됐고 첫 타자로 출격한 성규는 힘차게 코마개를 날렸지만 라인 아웃이 돼 아쉬움을 모았다.

MBC '끼리끼리' 방송 캡처

이어 정혁이 도전했고 선수를 방불하게 할 정도로 좋은 성적을 내 멤버들의 환호를 받았다.

다음 타자로는 이수혁이 나와 게임을 위해 나섰다. 은지원은 "코가 너무 큰 거 아니냐. 바람이 옆으로 샐 것 같다"고 말하며 미래를 예견(?) 했다.

이를 들은 장성규는 이수혁을 '모델계 이홍렬'이라고 칭해 폭소를 유발했다.

한참을 웃던 이수혁은 코를 막고 코마개를 날리며 기대감을 모았다. 하지만 코마개는 멀지 않은 곳에 떨어져 멤버들은 "역시..."라며 이수혁을 비난했다.

MBC '끼리끼리'는 다수의 출연자가 성향'끼리' 나뉘어 펼치는 국내 최초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로 지난 9일 첫방송 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