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낭만닥터 김사부2' 안효섭 '내부고발자'로 만든 선배 만나다...안효섭 "돌담병원 때문에 이러냐" 한석규에 일침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영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2’의 최진호 병원장이 새로운 음모를 꾸몄다.

SBS 낭만닥터 김사부2 캡처
SBS 낭만닥터 김사부2 캡처

 

9일 방송된 ‘낭만닥터 김사부2’의 도윤완(최진호 분)이 누군가에게 전화를 해 돌담병원의 일을 맡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전화를 받은 사람은 서우진(안효섭 분)이 일을 했던 병원의 현준. 현준의 병원은 서우진의 내부고발로 인해 문을 닫게 되고 서우진은 그 일로 선배들에게 완전히 찍힌 상황. 돌담병원에 찾아와 “여기 숨어 있었네.” 라고 말한 현준은 서우진을 찾아 나섰다 차은재(이성경 분)을 만난다.

차은재는 서우진을 숨겨주기 위해 윤아름(소주연 분)이 서우진인 척 전화를 걸어 “오늘 아픈 거 아니냐. 나오지마라.”고 끊는다. 한 편 서우진은 김사부(한석규 분)을 만난다. 버스 사고로 다친 김사부는 서우진의 권유로 입원하게 됐지만 서우진이 출근을 하자 “이쪽 환자가 몸이 안 좋다. 체크를 해라,”며 진료를 보고 있던 것.

서우진은 “아프신 것 아니냐. 더 쉬셔야 하니 병실로 돌아가라.”고 하지만 김사부는 “난 괜찮다.”고 고집을 부린다. 서우진은 “김사부가 이러는 건 결국 돌담병원 식구들 때문 아니냐. 선생님이 아프면 안 되니까 다들 이러는 거 아니냐. 이렇게 의지하는 건 좋은 게 아니다.”며 “진료받고 치료 받아라.”고 충고한다. 낭만닥터 김사부2'는 지방의 작은 돌담 병원을 둘러싸고 일어나는 SBS 메디컬 드라마로 월화 오후 21시 40분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