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우아한 모녀’ 김흥수, 김명수에게 허브 농장 최명길에게 “명의 이전 해줘라”…이해우는 오채이와 넘어지면서 입맞춤 “나 당한거야?” (2)

  • 배수정 기자
  • 승인 2020.01.21 20: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우아한 모녀’에서는 김흥수는 김명수에게 허부 농장을 최명길에게 주라고 하고 이해우와 오채이가 입맞춤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1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56회’에서 해준(김흥수)은 재명(김명수)에게 캐리 정(최명길-차미연)에게 패션 테마파크 명의 이전을 해버리라고 매달렸다.

 

KBS2 ‘우아한 모녀’ 방송캡처
KBS2 ‘우아한 모녀’ 방송캡처

 

해준(김흥수)는 이사들이 제니스(차예련-홍유라-한유진)의 사무실에 모인 것을 확인하고 캐리쪽에 선 것을 알게 됐다. 이에 해준은 아버지 재명(김명수)를 찾아가서 "그 땅의 명의를 이전해 주세요"라고 했고 재명(김명수)은 "그 땅 내가 어떻게 만든 땅인데 쉽게 내줘"라고 소리를 질렀다.

그러자 해준(김흥수)은 재명에게 "어떻게 얻은 땅인데요?"라고 물었고 재명은 차미연-한명호(이정훈)의 허브 농장을 강제로 빼앗았다는 사실을 밝히지 못했다. 

또한 세라(오채이)는 마케팅 부서 팀장으로 복귀하면서 데니 정(이해우)를 만나게 됐다. 세라는 데니 앞에서 미끄러지게 됐고 바닥에 넘어지면서 데니의 옷을 잡았고 데니가 세라 위에 엎어지면서 입맞춤을 했다.

데니는 "뭐야? 나 지금 당한 거야?"라고 황당한 표정을 지었고 민망한 세라는 오히려 서둘러 자리를 피했다.  

또 세라(오채이)는 데니 정(이해우)에게 디톡스 라인의 성공을 빈정거렸다. 세라는 "노라패션에서 디톡스 라인으로 잘 해봐요. 우린 마케팅으로 승부할 거다"라고 비웃으면서 시청자들에게 세라와 데니의 관계에도 관심을 보이며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우아한 모녀’는 엄마(최명길)에 의해 복수의 도구로 키워진 여자(차예련)와 그를 둘러싼 위험한 사랑을 다른 멜로드라마이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는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