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인터뷰②] 배우 이병헌, “상대 배우 연기에 영향 받아…이번 영화서 기분 좋은 긴장감 느껴”

  • 이은혜 기자
  • 승인 2020.01.16 17: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영화 '남산의 부장들'에 출연한 배우 이병헌이 함께 호흡한 배우들로 인해 기분 좋은 긴장감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남산의 부장들' 개봉 라운드 인터뷰에서 배우 이병헌은 "같이 호흡하는 배우가 좋은 연기를 하면 당연히 좋다"며 이번 작품의 연기 상대들과의 호흡을 언급했다.

이날 배우 이병헌은 "연기는 당연히 혼자하는 것이 아니라 대화 하는 것처럼, 같이 하는 것"이라며 "상대가 하는 연기에 저도 영향을 많이 받는다"고 털어 놓았다.

이병헌 / BH엔터테인먼트
이병헌 / BH엔터테인먼트

이어 이병헌은 "제가 '남산의 부장들'을 하면서 만난 배우들이 모두 연기를 잘 했다. 누구랑 연기를 해도 긴장감이 있었다"라며 "정말 기분 좋은 긴장감이었다"고 설명했다.

배우 이병헌은 영화 '남산의 부장들'에서 실존 인물 김재규에서 모티브를 얻은 캐릭터 김규평 역으로 분했다. 이병헌은 '남산의 부장들'의 중심 인물로 시간에 따른 심리 변화를 완벽하게 보여줬다.

영화 '남산의 부장들'은 동명의 논픽션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이다. 우민호 감독은 '남산의 부장들'을 통해 욕망 3부작('내부자들', '마약왕', '남산의 부장들')을 완성했다.

이병헌은 '남산의 부장들'에서 이성민, 곽도원, 이희준, 김소진 등의 배우들과 함께 호흡을 맞췄다. 영화 '남산의 부장들'은 이달 22일 개봉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