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날아라 슛돌이’ 이동국X김종국X양세찬, FC 슛돌이 김지원-이정원의 팀플레이와 김지원의 슛에 ‘환호-감탄’ (1)

  • 배수정 기자
  • 승인 2020.01.14 21:2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에서는 뽀시래기 슛돌이들의 첫 평가전이 이어졌다.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에서는 이동국 감독과 김종국, 양세찬 코치의 관전하에 아직 끝나지 않은 FC슛돌이의 첫 평가전 경기 후반전이 계속됐다.

 

KBS2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방송캡처
KBS2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방송캡처

 

또한 진행으로 이병진이 맡아서 다이닉믹한 진행을 하게 됐는데 지난 방송에서 어른들 경기 못지 않은 어린이들의 축구경기를 보게 됐다.

FC슛돌이는 창단후 첫 평가전을 가졌는데 상대팀은 강원도 최강팀인 춘천 스포츠클럽이었다. FC 슛돌이는 경기 시작 3초 만에 하프라인 첫골을 터트렸고 2대2 접전상황까지 만들었다.

오늘 방송된 후반 전에는 2대 6까지 점수차이가 벌어지면서 슛돌이들의 사기가 저하됐지만 어느 순간 김지원과 이정원의 찰떡 플레이를하며 김지원이 골인을 하게 됐다. 

슛돌이 3호골이 터지며 또 한번 김동국 감독과 김종국-양세찬 코치들은 환호를 하며 기쁨을 참지 못했다. 게다가 예측하지 못했던 순간이라 더욱 놀라게 됐고 진행을 하던 이병진도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서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슛돌이들은 슈팅을 시도할 때마다 감독과 코치들을 눈길을 주고 이병진의 진행에 귀를 쫑긋 세우는 모습을 보이면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게 됐다.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은 축구 초보에서부터 완성형 축구선수 등 다양한 실력을 가진 어린이들이 출연해서 친구가 필요한 아들이 축구를 통해 처음 만나 서로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는 성장 스토리를 그리는 프로그램이다.  

KBS2 예능 프로그램‘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은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