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인터뷰②] 영화 ‘해치지않아’ 전여빈, “박영규 선배님의 뜨거운 마음 탐나…연기 열정 여전한 배우”

  • 이은혜 기자
  • 승인 2020.01.09 16: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영화 '해치지않아'에 출연한 배우 전여빈이 함께 호흡을 맞춘 박영규를 향한 존경심을 표현했다.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해치지않아' 라운드 인터뷰에서 전여빈은 "박영규 선배님의 뜨거운 마음(을 갖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전여빈은 "선배님은 여전히 연기에 대한 갈증이 크신 것 같다"라며 "선배님이 쉬는 시간에 '배우의 인생'에 대해서 이야기 해주셨다. 배우가 잘 나이들기 어렵다고 하셨다. 마음이 늙으면 안 된다고. 항상 마음을 말랑말랑하게 갖고 있어야 한다고 했다"며 박영규의 말을 전했다.

전여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전여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어 배우 전여빈은 "현장에서 박영규 선배님이 가장 에너지 넘치셨다. 본인이 하신 말씀을 그대로 실천하고 계신다. 나도 닮아야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영화 '해치지않아'에서 전여빈은 모든 일에 심드렁하고 나무늘보처럼 느릿느릿하지만 남자친구의 톡에는 0.1초만에 반응하는 사육사 해경 역을 연기했다.

'해치지않아'에는 전여빈 뿐 아니라 박영규, 안재홍, 강소라, 김성오 등의 배우들이 함께 출연한다. 이들은 동물원 동산 파크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손재곤 감독의 복귀작 '해치지않아'의 개봉일은 오는 15일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