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방탄소년단(BTS), 컴백 앞서 17일 선공개곡 발표…전 세계 아미(ARMY) 관심 집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서영 기자] 새 앨범 발매를 예고한 방탄소년단이 오는 17일 앞서 선공개곡을 발표한다.

방탄소년단은 9일 자정 빅히트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의 컴백 맵을 선보였다.

공개된 컴백 맵에는 숫자 7 여러 개를 중첩시켜 입체적으로 표현한 ‘7’ 이미지와 함께 ‘MAP OF THE SOUL : 7’의 콘텐츠 공개 일정이 담겨 있다. 1월 10일 ‘Comeback Trailer : SHADOW’를 시작으로 타이틀곡(Lead Single) 뮤직비디오 공개까지 일정이 4단계로 나눠져 방탄소년단의 대대적인 컴백을 예고하고 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또 컴백 트레일러, 콘셉트 포토는 물론 런던, 베를린, 서울 등 특정 도시가 언급된 ‘CONNECT, BTS’라는 일정이 곳곳에 적혀 있어 이번 컴백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자아낸다.

특히, 새 앨범 발매 한 달 전인 1월 17일 선공개곡(1st Single)과 아트 필름을 함께 선보이며 이례적인 컴백 맵 공개로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 같은 소식에 팬덤 아미(ARMY)는 축제 분위기다. 아미를 포함한 누리꾼들은 “축배를 들자”, “이번 컴백 진짜 역대급이겠다”, “애들 싱글 선공개 처음 아닌가? 너무 설레”, “선공개곡이라. 아 너무 떨려. 8일밖에 안 남았어”,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잠이 깼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울러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직접 팬들과 소통하는 공식 트위터 계정 역시 기존의 앨범 커버에서 컴백을 예고하는 파란색으로 바뀌어 기대를 더 높이고 있다.

각국 팬들의 관심이 집중된 방탄소년단의 네 번째 정규 앨범 ‘MAP OF THE SOUL : 7’은 2월 21일 오후 6시 전 세계에서 동시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