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퍼맨이 돌아왔다(슈돌)’ 윌리엄-벤틀리, 아빠 샘 해밍턴 손잡고 나들이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12.10 20: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윌리엄과 벤틀리가 아빠 샘 해밍턴과 나들이를 떠났다.

최근 샘 해밍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y crew is better than yours! 내 크루가 니 크루를 보다 활 났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샘 해밍턴의 손을 잡고 길을 걷는 윌리엄과 벤틀리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샘 해밍턴보다 훨씬 작은 윌리엄과 벤틀리의 모습이 귀여움을 자아낸다.

샘 해밍턴 인스타그램
샘 해밍턴 인스타그램

2016년 7월 12일 태어난 윌리엄은 올해 4살, 한국 이름은 정태오다. 2017년 11월 8일 태어난 동생 벤틀리는 올해 3살, 한국 이름은 정우성이다.

1977년생인 샘 해밍턴은 한국 나이로 43살이며, 아내 정유미 씨와 지난 2013년 10월 결혼했다.

샘 해밍턴과 윌리엄의 일상은 2016년 10월 방송에서 첫 공개됐다. 동생 벤틀리와의 만남은 2018년 1월 방송에서 최초 공개돼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현재 윌리엄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96만 4천 명, 동생인 벤틀리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60만 4천 명, 샘 해밍턴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는 36만 5천 명이다.

시간대를 변경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