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준, 여자친구 김유지와 인스타그램 속 ‘달달’ 애정행각…‘나이 차이 무색한 ♥’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2.04 15: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연애의 맛 시즌3’ 공식 커플 정준♥김유지가 사랑스러운 투 샷을 공유했다. 

지난 3일 정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빵먹고 업된 빵지빵준~~^^ 미쳤다 이빵 #빵지빵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준과 김유지는 모자에 편안한 차림으로 셀카를 찍고 있다. 반달눈웃음을 자랑하는 두 사람의 모습은 어딘가 닮아보인다. 

정준-김유지 커플의 달달한 근황에 누리꾼들은 “너무 잘 어울려요”, “웃는 모습이 많이 닮았네요 보기 좋음”, “빵지빵준 커플 완전 좋음 늘 응원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28세인 김유지는 지난 2016년 방영된 MBC ‘역도요정 김복주’에 출연해 송유지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다. 현재 직업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으며 최근 ‘연애의 맛 시즌 3’에서 정준의 소개팅 상대로 등장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정준 인스타그램

정준은 올해 나이 41세로 지난 1991년 MBC ‘고개숙인 남자’로 데뷔 후 ‘사춘기’, ‘목욕탕집 남자들’, ‘부모님 전상서’, ‘시티헌터’ 등 다양한 작품으로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오고 있다. 그는 SNS를 통해 ‘연애의 맛 시즌3’ 출연 이유에 대해 대본 없이 삶에 대해 담고 싶어서라고 전했으며, 자신을 둘러싼 이혼설은 사실무근임을 밝혔다. 현재 그는 방송 활동과 테일러샵 사업을 병행 중이다. 

방송에서 남다른 애정전선으로 설렘을 전했던 정준-김유지 커플은 최근 공개 열애 소식을 전했다. 지난 18일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3’ 측은 다수의 매체를 통해 “정준, 김유지가 좋은 분위기인 것으로 알고있다. 이제 시작인 만큼 지켜봐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두 사람은 이필모-서수연, 오창석-이채은 커플에 이어 세번째 공식커플이 됐고, 누리꾼들의 축하가 이어지고 있다.

13살 나이 차이가 나는 두 사람의 이야기가 그려지고 있는 ‘연애의 맛 시즌 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TV조선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