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그루밍족 허재, 정해인과 싱크로율은? 도플갱어 메이크 오버! ‘막나가쇼’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11.27 00: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막나가쇼’에서 그루밍족 허재가 정해인 도플갱어로 변신을 시도했다.

26일 JTBC ‘체험! 사람의 현장 - 막나가쇼’에서는 이경규가 ‘WHO 누규?’ 코너를 통해 1세대 프로파일러 이수정 경기대학교 범죄심리학과 교수를 만나고, 김구라가 ‘WHY 왜구랴' 코너를 통해 택시 업계와 타다 측의 갈등 현장을 찾았으며, 허재가 ’HOW 첨허재‘ 코너를 통해 그루밍족의 메이크 오버에 도전했다.

JTBC ‘막나가쇼’ 방송 캡처
JTBC ‘막나가쇼’ 방송 캡처

농구 대통령에서 늦둥이 예능인으로 다시 태어난 허재는 ‘뭉쳐야 찬다’에서 정해인 닮은꼴로 언급되며 웃음을 자아낸 장본인이다. 그런 허재가 실제로 정해인 도플갱어 되기에 도전했다. 바로 그루밍족이 된 것이다. 네일샵, 바버샵, 왁싱샵 등을 섭렵한 허재의 메이크 오버가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허재는 정해인 스타일로 완벽 변신했다. 자막에는 “어쨌든(?) 싱크로율 100% 완성!”이라는 표현이 사용됐다. 그 상태에서 허재는 프로농구 선수인 아들 허훈에게 전화를 걸어 “너 구루밍(?)족 알아?”라고 다짜고짜 말했다.

또 허재가 “아부지 정해인 같니?”라고 묻자, 허훈은 “그런 말 하면 안돼! 욕먹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아들 허훈은 또 아버지에게 “아빠 근데 예전에 감독 생활할 때보다 훨씬 젊어지고 세련돼졌어!”라고 칭찬했다.

JTBC 이슈 사람·현장·문화 인터뷰쇼 ‘체험! 사람의 현장 - 막나가쇼’는 매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