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내일은 미스트롯’ 정미애, 아무리 봐도 30대 나이 안 믿겨…‘다이어트가 최고의 성형’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1.11 15: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내일은 미스트롯’에 출연했던 정미애가 다이어트로 홀쭉해진 근황을 전했다. 

지난 7일 정미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웃으면 복이 온다고 그랬는데 웃어보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미애는 차 안에서 환한 웃음으로 셀카를 남기고 있다. 다이어트 후 더욱 작아진 얼굴과 뚜렷해진 이목구비가 감탄을 자아냈다. 

누리꾼들은 “여신 미모 아닌가요”, “너무 예뻐요”, “살 너무 많이 빠져서 다른 사람 같아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정미애 인스타그램

지난 2015년 디지털 싱글앨범 ‘미스트롯트 정미애’로 데뷔하며 트로트 가수로 활약한 정미애는 인기리에 종영된 TV조선 ‘미스트롯’에서 활약하며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특히 홍자-송가인과 함께 최종 3인에 들며 마지막 순위 2위를 기록한 그는 최근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로 관객들을 찾았으며 ‘히든싱어’, ‘우리 집에 왜왔니’, ‘수요미식회’, ‘오늘부터 1일’ 등 다양한 예능으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이렇듯 다양한 분야에서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정미애는 ‘오늘부터 1일’으로 예능 도전에 나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정미애가 출연한 ‘오늘부터 1일’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50분 올리브에서 방송된다. 

한편, 정미애는 올해 나이 37세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