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녹두전' 장동윤, 종사관으로 완벽 변신해 여心 저격…'후속작은?' (Ft. 몇부작)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11.11 09: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녹두전'에 출연하고 있는 장동윤의 일상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었다.

최근 장동윤의 소속사 동이컴퍼니 인스타그램에는 "#장동윤 #장동윤배우 #kbs #녹두전 #종사관 #연수 #thanks #동이컴퍼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장동윤은 종사관으로 분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뚜렷한 이목구비로 자랑한 남성미가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연종사관 넘 찰떡이에요 최고 ,,, (박수)", "쪽빛 도포♥", "나으리 왜 이리 잘생겼는데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장동윤 인스타그램
장동윤 인스타그램

장동윤은 올해 나이 28세인 배우로 앞서 데뷔전 편의점 강도를 잡고 뉴스에 등장하며 훈훈한 미모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지난 2016년 '게임회사 여직원들'을 통해 데뷔한 그는 '땐보걸즈', '학교 2017', '시를 잊은 그대에게'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필모그래피를 탄탄하게 채워가고 있다.

최근 장동윤은 '녹두전'에 출연해 김소현과 꿀케미를 뽐내고 있다. KBS2 '조선로코 - 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돼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총 32부작 드라마로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한편, '조선로코 - 녹두전'의 후속작은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로 알려져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