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맛 시즌3’ 정준 소개팅 상대 김유지, 사랑스러운 매력…‘나이 차이 13살’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1.11 08: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연애의 맛 시즌3'에 출연 중인 배우 정준의 소개팅 상대 김유지(송유지)가 관심 받고 있다.

과거 김유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처음을 써 본 히잡. 어색한데 신기하고"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유진은 멍한 표정을 보여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김유지는 히잡을 쓴 상태에서도 숨겨지지 않는 미모를 자랑하기도 했다.

김유지 인스타그램
김유지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천사인 줄", "완전 예뻐요", "아니 이렇게 예쁘다고?", "미모 열일", "현지인이라도 해도 믿을 듯" 등의 댓글을 남겼다.

'연애의 맛 시즌3'에 출연중인 김유지의 올해 나이는 28세다. 소개팅 상대인 배우 정준의 나이는 41세로 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13세다.

김유지는 과거 송유지라는 이름으로 배우 생활을 했다. 배우 생활 당시 김유지는 MBC 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연애의 맛'에 함께 출연 중인 배우 정준은 배우 활동보다 개인 사업 등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준은 과거 결혼 및 이혼설이 이어지기도 했으나, 본인이 '라디오스타'를 통해 해명할 정도로 사실 무근인 내용이다.

정준과 김유지가 소개팅을 하며 서로를 알아 가고 있는 '연애의 맛 시즌3'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TV조선을 통해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