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전지적 참견시점' 이영자, 성수동 새우버거-달고나 밀크티 화제…위치는 어디?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11.10 14: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이영자가 추천한 성수동 새우버거가 뜨거운 인기다.    

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이영자가 새로운 맛집을 공개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낳고 있다.

일정을 마친 이영자와 송성호 매니저는 이영자가 후원해 온 보육원의 운동회를 기념해 방문하기로 했다. 이영자는 보육원이 있는 이천으로 가는 길에 간단히 요기를 하기로 하고, 성수동에 있는 햄버거집을 찾았다. 

이영자는 "두툼한 새우 식감이 살아있는 패티와 느끼하지 않도록 고추 냉이 소스를 발라 정말 맛있다"라고 설명했다. 또 햄버거의 조합으로는 밀크티를 추천하며 "햄버거에 탄산을 마셔야 한다는 것은 고정관념이다"라며 "해외에서 밀크 쉐이크에 버거를 먹듯이 아주 좋은 조합"이라고 전했다. 

MBC '전지적 참견시점' 방송 캡처
MBC '전지적 참견시점' 방송 캡처

이영자는 새우버거를 송성호 매니저에게 건넨 뒤 함께 마실 밀크티를 사기 위해 버거집 바로 맞은 편에 있는 카페에 들렀다. 위에 두툼한 달고나를 부셔서 올려진 밀크티의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송성호 매니저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처음 마셨을 때는 싱거웠는데 1초만에 위에 올려진 달고나가 녹아서 달아졌다 너무 맛있고 새우버거랑 짝궁이다"라며 극찬했다.

또한 새우버거에 대해서는 "새우를 그냥 간 것이 아니라 새우의 탱탱함이 다 입 안에서 느껴졌다"라며 연신 감탄했다.

이날 공개된 '이영자 새우버거' 매장은 '제스티살룬'으로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