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2019 멜론 뮤직 어워드(MMA) TOP10 투표 진행중…엑소(EXO)-위너(WINNER) 2, 3위 달려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10.30 11: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2019 멜론 뮤직 어워드(MMA)가 11월 30일 개최되는 가운데, Top 10 아티스트 투표가 진행되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30일부터 11월 13일 24시까지 진행되는 Top 10 투표는 유료회원은 1일 3회, 무료회원은 1일 1회 투표가 가능하다. 투표는 1분마나 집계/반영되며, 중복투표 방지를 위해 본인인증이 완료된 아이디로만 투표가 가능하다.

2018년 12월 1일 이후부터 발매된 곡들로 후보가 집계되는 이번 MMA의 Top10 후보는 멜론뮤직서 600점 혹은 주간 1위 5회를 달성한 아티스트들이 이름을 올렸다. 방탄소년단(BTS)과 엑소(EXO), 위너(WINNER), 트와이스(TWICE), 있지(ITZY) 등 국내 아티스트들 뿐 아니라 영화 '알라딘'서 자스민 역을 맡은 나오미 스콧과 빌리 아일리시, 아리아나 그란데 등 해외 아티스트도 이름을 올렸다.

멜론 뮤직 어워드 홈페이지
멜론 뮤직 어워드 홈페이지

다만 멜론차트 자체가 이른바 '기계픽' 논란으로 공정성을 잃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어 논란이 예상된다. 실제로 음원 사재기 논란이 있었던 벤, 송하예, 황인욱, 김나영, 우디 등이 후보에 이름을 올려 많은 이들은 '기계끼리 붙으라'며 비판하고 있다.

30일 오전 11시 21분 기준 현재 1위는 8,120표(30%)를 얻은 방탄소년단이다. 엑소는 6,674표(24%)로 2위, 위너는 3,508표(13%)로 3위에 올라 있다. 그 뒤로는 마마무는 2,525표(9%)로 4위, 세븐틴(SVT)은 1,429표(5%)로 5위에 올랐다.

한편, 1차 투표로 진행되는 Top10 부문은 음원점수 80%와 투표점수 20%로 선정된다.

2차 투표는 올해의 아티스트,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베스트송, 올해의 신인 등 총 18개 부문에 대해 11월 14일 오전부터 29일 24시까지 진행된다. 특별상은 심사점수로만 진행되어 투표는 이뤄지지 않는다.

2019 멜론뮤직어워드(2019 MMA)는 11월 30일 오후 7시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서 펼쳐질 예정이다. 시상식 당일 트와이스는 일본서 콘서트가 있어 불참이 유력하며, 있지 또한 다음날 대만서 쇼케이스가 있어 참석이 불확실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