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남♥이상화, 곽윤기가 반대한 결혼 이유는…“연예인은 좀 아니다”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9.10.23 09: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강남과 이상화가 최근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곽윤기가 두 사람의 만남을 반대했다는 사실이 공개됐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상화와 강남이 곽윤기에게 청첩장을 주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강남은 이상화와 곽윤기의 절친한 사이를 질투했다.

곽윤기-이상화 / SBS '동상이몽' 화면 캡쳐
곽윤기-이상화 / SBS '동상이몽' 화면 캡쳐

이상화에게 청첩장을 받은 곽윤기는 “청첩장을 직접 주는 사람은 완전 짱짱 친구지 않나”고 말했다. 이에 이상화는 “내 절친이 맞다. 강남이 있기 전에는 곽윤기와 제일 친했다”고 응했다.

그러자 강남은 “곽윤기가 우리 사이 안 좋아했다. 우리가 사귀는 거 별로 안 좋아했다”고 분노했다. 이상화는 “안 좋아하는 게 아니라”라고 생각하다가 “맞아. 우리 왜 안 밀어줬냐”고 곽윤기에게 질문을 던져 그를 당황케 했다.

강남은 “이상화한테 연예인은 좀 아니라고 했다며. 얘기 했냐 안 했냐. 우리가 그때 서로 호감을 가지고 있었는데”라고 서운해 했다. 

또한 “(‘정글의 법칙’ 촬영 후) 곽윤기에게 이상화 어떤 성격이냐고 물었더니 ‘좀 까다로워’라고 하더라. 우리 둘한테 안 좋은 이야기를 했다”고 폭로했다.

분위기가 이상하게 흐르자 이상화는 곽윤기에게 “너 나 좋아했냐”고 폭탄 발언했다. 이에 강남은 벌떡 일어나며 “나 얘기 들었다. 김성수 형이 곽윤기가 이상화를 좋아한다고 했다”고 흥분했다.

당황한 곽윤기는 “내가 왜 그랬냐면”이라고 운을 떼더니 “강남 형이 뺀질 뺀질하게 생기지 않았냐. 처음에는 선입견을 갖고 있었다. ‘정글의 법칙’ 촬영할 때 보니 따뜻했는데, 방송용이라고 생각했다”며 “이상화가 강인한 이미지이지 않나. 하지만 알고 보면 여린 사람이다. 혹시 상처를 받을까봐 대신 벽을 쳐줬던 거다”라고 해명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