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SBS MTV ‘더쇼’ 1위 점수 집계과정서 오류 발생?…드림캐쳐(Dreamcatcher) 동영상+사전투표 점수, 공개된 점수보다 높아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9.25 08: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지난 24일 방송된 SBS MTV ‘더쇼(THE SHOW)’서 에버글로우(EVERGLOW)가 데뷔 후 첫 1위를 거머쥔 가운데, 함께 경쟁했던 드림캐쳐(Dreamcatcher)와 씨엘씨(CLC)는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했다.

데뷔 후 6개월 만에 1위를 차지한 에버글로우의 성장은 박수받아 마땅하지만, 점수 집계 과정에서 오류가 있었다는 지적이 드림캐쳐의 팬들로부터 나왔다.

‘더쇼’는 ‘음원+음반 점수’, ‘사전투표+유튜브+전문가’, ‘실시간 투표’로 나누어 순위를 선정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각각의 점수 비율은 음원 40%, 음반 10%, 유튜브 20%, 사전투표 5%, 전문가 점수 15%, 그리고 실시간 투표 10%로 나뉜다. 이렇게 더해서 총점 10,000점으로 계산된다. 즉, 각 1%당 점수는 100점이다.

‘더쇼’ 방송캡처
‘더쇼’ 방송캡처

이 중 음원과 음반점수의 경우는 자세한 집계가 불가하기 때문에 계산에서 제외하고 살펴보았다는 제보가 전해졌다.

사전투표의 경우 드림캐쳐는 54.31%, 에버글로우는 23.36%, CLC는 18.55%를 기록했다. 드림캐쳐가 사전투표 1위를 차지했기 때문에 500점을 그대로 가져갔고, 에버글로우는 약 213점을 획득했다.

유튜브 점수의 경우 kpop rader의 자료에 기반해보면 (9월 15일~21일 기준) 드림캐쳐의 ‘데자부(Deja Vu)’는 2,263,630뷰, 에버글로우의 ‘Adios’는 3,076,173뷰가 나왔다.

이를 점수로 계산할 경우 드림캐쳐는 1,472점, 에버글로우는 2,000점을 가져간다(단, 중국 팬들의 계산에 의하면 드림캐쳐의 점수는 1,465점으로 집계된다. 다만 이 경우에도 공개된 점수보다도 높은 결과가 나온다).

‘더쇼’ 시청자 게시판
‘더쇼’ 시청자 게시판

더불어 전문가 점수는 1,500점이 반영되는데 만일 드림캐쳐가 0점을 받고 에버글로우가 만점을 받았다고 가정할 때 최종적으로 ‘사전투표+유튜브+전문가’ 점수는 드림캐쳐가 1,972점을 가져가며, 에버글로우는 3,773점을 가져간다. ‘더쇼’가 공개한 드림캐쳐의 점수는 이보다 122점이 낮은데, 에버글로우의 경우는 53점의 오차가 나온다는 결론이 나온다.

때문에 오차값을 적용하고 다시 점수를 계산해보면 드림캐쳐는 7,972점, 에버글로우는 7,914점이 산출된다는 결론이 나온다는 게 팬들의 설명이다.

단순히 전문가 점수를 배제하고 생각해도 드림캐쳐의 점수는 공개된 점수보다 100점 이상을 손해본 상태인데, 이같은 오류가 발생한 이유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이전에 Mnet ‘엠카운트다운’ 에서도 점수 입력 실수로 인한 계산 오류로 1위가 뒤바뀐 사례가 있었던 만큼, ‘더쇼’ 측이 제대로 해명할 필요가 있어보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