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해투4' 박해수, '슬빵' 종영 후 예능 첫 출연..근황 공개 "영화 촬영에 매진했다" (2)

  • 조상은 기자
  • 승인 2019.09.12 23: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상은 기자] '해투4' 배우 박해수가 예능에 첫 얼굴을 보였다. 

1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배우 박해수가 예능에 출연해 눈길을 모았다. 

이날 배우 박해수의 등장은 환호를 자아냈다. 이어 박해수는 어색한 미소와 함께 인사를 했고 "안녕하세요. 박해수 입니다. 안녕하십니까"라고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이후 방송에서 보기 어려웠던 박해수이기에 근황에 대한 질문이 쏟아지기도 했다. 박해수는 "드라마 종영 이후에 영화 촬영에 매진했다"라며 "많은 분들이 제가 연극계로 다시 돌아간건지 그만둔건지 이런 질문들을 많이 듣기도 했다"며 근황을 전했다. 이어 박해수에게 전현무가 "가끔씩 예능에 나와서 생존 신고 해야한다"고 조언했고, 박해수도 "그런거 같다. 그래서 나오게 됐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박해수 / KBS2 '해피투게더4' 캡처
박해수 / KBS2 '해피투게더4' 캡처

이어 박해수는 "예능에 꼭 나오고 싶었다. 유재석 씨를 만나고 싶었다"며 바람을 드러내기도 했다. 영화 '양자물리학'에 출연한 박해수의 매력이 기대되는 가운데 영화 내용 처럼 '생각이 현실이 된다'고 믿으며 평소 자기 칯앛ㄴ을 자주 한다고. 박해수는 "오늘 예능 나오기 전에도 잘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또한 박해수는 "거울 보면서도 나 섹시하다고 얘기하기도 한다"며 자화자찬을 이어갔다. 그런 박해수도 촬영장에서 의구심을 많이 가질 수 밖에 없었다고. 박해수는 "김응수 선배님이 잘하고 있다고 격려해줘서 믿고 촬영할 수 있었다"며 "부담감이 심해서 걱정이 컸기 때문이다"라며 촬영 당시를 떠올리기도 했다. 

현장의 분위기 메이커인 박해수. 김응수는 "아주 좋다. 분위기를 띄우면서 천박하지 않다"고 칭찬까지 더해 눈길을 모았다. 이어 김응수는 "내가 분위기를 띄우면 박해수 씨가 잘 맞춰준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그리고 이어진 배우 박해수의 성대모사. 여지껏 한 번도 보지 못했던 그의 개인기에 기대감을 모았다. 이어 한석규 성대모사를 유재석을 필두로 시작했고, 박해수가 받아쳤다. 한석규에 빙의된듯이 곧바로 잘 따라해 놀라움을 안겼다. 

한편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해피투게더4'는 유느X무느X조남매가 있는 '비밀의 방'에 최고의 스타들이 모여 웃음은 기본, 감동 풀장착 인생 스토리와 흑역사까지 다룬다. 목요일 밤을 웃음으로 채워주는 마법 같은 토크쇼로 꿀 재미를 선사한다. MC로는 유재석, 전현무, 조세호, 조윤희가 맡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