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어서 말을 해' 이진혁, "오디션 프로그램 또 나가면 떨어질 것 같다"

  • 임민영 기자
  • 승인 2019.09.11 00:1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민영 기자] '어서 말을 해'에 출연한 이진혁이 조리있는 언변과 겸손한 태도로 눈길을 끌었다.

10일 방송된 JTBC '어서 말을 해'에서는 한창 주가를 올리고 있는 이진혁이 출연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문세윤은 "제 아들 이름이 진혁이다"라고 말하며 이진혁에 대한 관심을 드러냈다. 그가 "오디션 프로그램에 다시 나가면 몇등할 것 같냐?"고 묻자, 이진혁은 "또 나가면 떨어질 것 같다"라며, '처음 임팩트가 중요하다'를 이유로 들었다. 

이어서 이진혁은 "처음 팬들에게 보여드렸던 열정을 그대로 남겨드리고 싶다"라고 말해, 자신을 선택해 준 팬들에 대한 깊은 감사와 애정을 드러냈다.

겸손하면서도 자신을 뽑아준 팬들을 생각하는 사려깊은 발언에 '어서 말을 해' 출연진들도 감탄을 금치 못했다. 빼어난 비주얼만큼이나 뛰어난 말솜씨를 인증한 이진혁에게 기대의 눈빛도 쏟아졌다.

JTBC '어서 말을 해' 방송 캡처
JTBC '어서 말을 해' 방송 캡처

한편 이날 방송에서 이진혁은 "명절 때, TV언제 나오냐는 친척 분들의 말을 많이 들었다. 무명 기간이 길어지는 걸 위로해주시는 분들도 있었지만, 아쉽기도 했다"라고 말해 인기를 얻기 전 힘든 시절이 있었음을 털어놨다.

이에 출연진들이 "이번 명절에는 난리가 나겠다"라고 말하자, 이진혁은 "얼마 전이 할아버지 생신날이었다. 그때 사인만 100장을 넘게 했다"라고 말해 스튜디오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한편 이진혁-김정난-정상훈-전현무-문세윤-박나래 등이 출연하는 JTBC '어서 말을 해'는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