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세리, “달샤벳 해체는 NO…관심 가는 후배는 있지(ITZY)”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8.28 21: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있기 없기’, ‘슈파 두파 디바’, ‘미스터 뱅뱅’, ‘블링블링’ 등 많은 히트곡으로 대중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던 걸그룹 달샤벳의 리더 세리가 속마음을 고백했다.

28일 bnt는 세리와 함께 찍은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달샤벳 세리 / bnt
달샤벳 세리 / bnt

총 세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촬영에서는 이전엔 볼 수 없었던 세리의 숨겨진 매력을 자아내는 완벽한 비주얼을 담았다. 첫 번째 콘셉트에서는 레드 미니 원피스를 착용해 강렬하면서도 세련된 무드를 완성했다.

달샤벳 세리 / bnt
달샤벳 세리 / bnt

이어진 촬영에서는 블루 컬러의 체크 롱 드레스를 착용하여 청순하면서도 발랄한 무드를 자아냈다. 마지막 촬영에서는 꽃 자수가 포인트인 블랙 슬립 원피스를 착용하여 고혹적이면서도 섹시한 무드를 연출했다.

촬영이 끝난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세리는 근황에 관한 물음에 “개인 유튜브 채널 ‘세리데이’를 통해 뷰티 팁, 브이로그, 걸그룹 활동 당시 이야기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달샤벳 세리 / bnt
달샤벳 세리 / bnt

그는 2011년 걸그룹 달샤벳으로 데뷔했지만 현재는 개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와 관련해 세리는 “많은 분들이 달샤벳이 해체인지 아닌지 궁금해 한다. 달샤벳은 활동은 하지 않고 있지만 사실상 해체를 하진 않았다. 각자의 사정을 누구보다 잘 아는지라 더욱 애틋하고 서로를 응원하며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언젠가 핑클 선배님들처럼 다시 함께하길 꿈꾼다”고 답했다.

이어 ‘달샤벳 갤러리’를 계획 중에 있다며 “최초 공개다. 탈퇴한 멤버들까지 6명 모두 모여 사진 전시와 일주일 중 하루는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하는 갤러리를 계획 중에 있다. 실행이 잘 될지는 지켜 봐달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달샤벳 세리 / bnt
달샤벳 세리 / bnt

춤에 일가견이 있는 걸로 알려진 세리는 “중학생 시절부터 댄스팀을 꾸리며 대회에 나갔다. 전국 대회에서 대상을 받기도 했다. 달샤벳 활동 당시엔 멤버들의 춤을 가르쳐 주곤 했다. 어릴 때부터 리더십이 있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요즘 가장 관심 가는 걸 그룹이 누구냐는 질문에 “ITZY(있지) 친구들이 요즘 트렌드에도 잘 맞을뿐더러 퍼포먼스 그룹답게 춤도 잘 추고 열심히 잘하는 것 같다”고 답하며 후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달샤벳 세리 / bnt
달샤벳 세리 / bnt

동안 비법에 대해서도 밝혔다. 세리는 “1일 1팩 하며 홈케어를 한다. 피부과를 다니는 것도 추천한다. 전문가의 손길은 확실히 다르다. 한 번씩 투자하는 것도 좋다”며 솔직한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이어 몸매 관리에 대해서는 “취미가 운동이다. 헬스 PT, 요가, 필라테스, 러닝, 자전거 등 다양한 운동을 바꿔가며 하고 있다”고 답했다.

아름다운 외모를 자랑하는 세리에게도 외모에 대한 악플이 달린다. 이에 세리는 “어느 예능 방송에서 악플을 읽는 코너가 있었는데 거기서 “마이클 잭슨 코 같다”라는 악플을 읽어야 했다. 거기에 마이클 잭슨 춤을 추며 재밌게 받아쳤더니 팬분들이 좋아하셨다”며 재치있게 악플에 대처했던 경험을 말하기도 했다.

달샤벳 세리 / bnt
달샤벳 세리 / bnt

출연하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에 관해 묻자 “아이돌 활동 당시 예능에 출연을 많이 못 해봐서 지금 욕심이 많이 난다. 내 얘기를 할 수 있는 MBC 에브리원 ‘비디오 스타’, MBC ‘라디오 스타’ 프로그램과 내 일상을 담을 수 있는 MBC ‘나 혼자 산다’ 같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끼도 많고 욕심도 많은 그는 연기에도 도전을 해보고 싶다고 했다. 틈틈이 연기 공부를 하며 드라마 대사를 따라 한다는 세리는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이다희가 연기했던 차현 캐릭터같이 쿨하면서도 의리 있는 캐릭터를 맡아보고 싶다고 했다. 또한 극 중 장기용이 연기했던 박모건 역을 이상형으로 꼽으며 “중저음에 침착한 목소리가 너무 좋다”고 전하기도 했다.

연애관에 대해서는 “아직은 연애에 생각이 없다. 나이 앞자리 수가 바뀐 지금 가장 중요한 시기라서 내 커리어와 앞으로의 방향성에 대해 더 고민하는 게 더 중요하다”고 답했다. 그녀에게서 일에 대한 애정이 얼마나 큰지 느낄 수 있었다.

달샤벳 세리 / bnt
달샤벳 세리 / bnt

또한 세리는 자신의 성격에 대해 “원래 잘 웃는 성격이다. 주변에서 “너를 보면 나까지 행복해진다”라는 말을 많이 듣는다. 그럴 때 제일 기분 좋다”고 말했다. 하지만 밝은 그녀에게도 슬럼프는 찾아오는 법. 상처를 많이 받았던 과거와는 달리 이제는 “날 좋아해 주는 사람들만 보면서 버틴다”고 답하며 그녀만의 슬럼프 극복 방법에 대해 말해줬다.

유튜버로서 팔색조 매력을 보여주고 있는 그는 “내 모습을 많이 보여주지 못한 것 같아서 유튜브를 시작했다. 영상은 평생 남는 거기에 만족도가 크다. 1인 미디어를 통해 모든 걸 내가 다 창작할 수 있어 배울 게 많다”고 말했다. 이어 유명한 다른 유튜버들의 방송도 다 챙겨본다는 그녀는 특히 뷰티 콘텐츠가 재밌고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세리는 앞으로의 활동 계획에 대해 “MCN 쪽에서 두드러진 활동을 보여주고 음악 관련해서도 왕성히 활동할 예정이다. 나와 같이 활동을 마친 친구들이 1인 미디어를 할 때 도움을 주고자 길을 잘 닦아놓고 싶다”고 전하며 후배들을 위한 마음을 표현하기도 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