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멜로가 체질’ 공명, 상심하는 한지은 위해 “여자친구 바람 안 피웠다” 거짓말…안재홍-천우희 pt 망치고 ‘소주-우동’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8.24 00:2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멜로가 체질’ 에서는 공명이 클럽과 호텔 앞에서 한지은이 여자친구를 보고 상심하자 외도를 했음에도 바람을 안피웠다고 거짓말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에서 한주(한지은)는 친구들과 클럽에 갔다가 재훈(공명)의 여자친구 하윤이 다른 남자와 호텔에 들어가면서 외도하는 것을 목격하게 됐다.

 

jtbc ‘멜로가 체질’ 방송캡처
jtbc ‘멜로가 체질’ 방송캡처

 

진주(천우희)와 은정(전여빈)은 한주(한지은)과 함께 클럽에 가서 가벼운 만남을 즐기려고 했지만 이내 클럽을 빠져나와 해장국을 먹으며 유쾌하게 하루를 마감했다.

한주(한지은)은 낯선 남자와 호텔로 들어가는 하윤(미람)을 목격하고 앞서 공명과 미람이 다투던 모습을 떠올렸다. 

한주는 넋나간 표정으로 “헤어졌구나”라고 중얼거렸고 이후 심각한 고민에 빠졌다

이에 한지은은 공명이 힘들어할 까봐 걱정을 하고 상사에게 자신이 목격한 것을 상담을 했다. 

그러자 상사는 한지은에게 “내가 너한테 볼 일이 있어서 불렀는데 네 상담이냐?”라고 하며 “너 실장해라”고 말했고 한주는 “미션인가요?”라고 물었다. 

이에 상사는 한지은에게 “통보다. 제작까지 해서 실장이 됐으면 좋겠다. 밝히는 이유는 너 같이 성실하게 열심히 하는 사람이 없고, 숨은 이유는 능력있는 PD를 영입하는데 실패했다”라고 밝혔다. 

한지은은 상사에게 “와닿네요”라고 하며 쓸쓸한 표정을 지었고 상사는 승진 발령을 했음에도 좋아하는 표정을 짓지 않은 한지은에게 “그 리액션 아냐”라고 말했다. 

재훈(공명)의 여친 미람은 공명에게 “며칠 전에 너 안 들어 온 날 나 남자랑 있었어. 니네 회사 사람이 봤어. 내가 먼저 말하는게 나을 것 같아서”라고 고백했다.

이에 공명은 미람에게 “나가! 쓰레기 같아”라고 했고 공명은 이를 목격한 한지은이 힘들어 할까봐서 “하윤이 선배 봤다고 하더라. 그 날 사촌이 왔는데 숙소인 호텔로 안내하는 모습을 봤다더라”고 거짓말을 했다.

이에 한지은은 공명을 안아주며 “다행이다”라고 했고 그 날 근심걱정을 떨치고 편안한 잠을 청했다. 

또 정혜정(백지원) 작가는 방송국에서 회의를 하던 중에 진주(촌우희)와 범수(안재홍)을 발견했다.

둘을 본 백지원은 드라마 국장 인종(정승길)에게 천우희를 가리키며 “저 신인 작가 작품 여기서 하면, 나 여기서 안해”라고 선언했다.

천우희는 안재홍에게 이 말을 듣고 유치하다고 했지만 안재홍은 정면 돌파를 하기로 했다.

안재홍은 드라마 국장 정승길에게 “전체 회의 하시죠? 피티할게요. 이 작품이 어떤 경쟁력을 가지고 있는지”라고 선언했다.

안재홍은 천우희에게 고깃국을 끓여주고 방송국 평선을 받기 위해 pt 자리에 서기 위해 청심환까지 먹었다. 

그 자리에서 천우희는 pt 발표를 했고 안재홍이 심사하는 사람들에게 쓸데없는 말을 많이하자 넥슬라이스를 날리며 기절을 시키면서 pt를 망치게 됐다. 

 안재홍과 천우희는 포장마차에서 소주와 우동을 먹으며 전우애를 다지며 점점 가까워졌다. 

‘멜로가 체질’은 영화 과속스캔들, 써니를 각색하고 영화 스물을 각본, 연출한 이병헌 감독이 연출했다. 

서로 견기디 힘든 현실 속에서도 서른 살 이기에 아직 꿈을 꾸는 그들 천우희(임진주역), 전여빈(이은정역), 한지은(황한주 역)이 일과 연애에 대한 고민을 친구들에게 털어놓고 위로 받으며 한 걸음씩 성장하는 서른 살의 판타지이다.

또 ‘멜로가 체질’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jtbc ‘멜로가 체질’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멜로가 체질’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은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