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딸 서연이와 함께한 일상...'애 엄마 맞아?'

  • 임민영 기자
  • 승인 2019.08.22 11: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민영 기자] '여름아 부탁해' 이영은이 딸 서연이와 함께 찍은 사진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이영은은 지난 8일 "떠연이랑"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영은과 그의 딸 서연이의 투샷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특히 보정 어플로 고양이 수염을 그려 넣은 두 모녀의 깜찍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영은 인스타그램
이영은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댓글을 통해 "애엄마 아닌 것 같아요~", "귀엽다!", "저보다 나이도 많으신데 어쩜 이리 동안이시죠? 관리 비법 좀 알려주세요~", "최고 동안미인! 너무 예뻐요!", "서연이가 엄마를 많이 닮았네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올해 38세의 이영은은 지난 2002년 한 음료의 CF를 통해 데뷔했다. 여러 작품을 통하여 오랜 연기경력을 쌓은 그는 장나라와 함께 연예계에서도 손꼽히는 동안미녀로 불린다. 

이영은은 지난 2003년 SBS '요조숙녀'로 브라운관에 데뷔했다. 이후 그는 '논스톱4', '풀하우스', '쩐의 전쟁', '당신이 잠든 사이', '펀치'등에 출연하여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올해 이영은은 KBS1 '여름아 부탁해'의 주인공 왕금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이영은 주연의 129부작 드라마 KBS1 '여름아 부탁해'는 매주 평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재방송은 KBS2를 통해 매주 평일 오전 9시에 방송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