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모두다쿵따리' 박시은, 이번에는 불륜녀로 위기?…서혜진 분노 (종합)

  • 조상은 기자
  • 승인 2019.08.12 08: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상은 기자] '모두다쿵따리' 서혜진이 박시은을 불륜녀로 몰아갔다.

12일 방송된 MBC '모두 다 쿵따리'에서는 송보미(박시은 분)을 둘러싼 위기가 얽히고 얽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보미는 간신히 경찰서에서 풀려났다. 하지만 자신의 태생의 비밀을 캐면 캘수록 이상한 마음은 감출 수 없었다. 마을 사람들은 억울한 위기에 처하는 송보미를 돕기 위해 한 마음 한 뜻으로 나서기 시작했다. 한수호(김호진 분)은 그를 돕기 위해 제이슨 리(정우혁 분) 목격담 수집에 나섰다. 

박시은 이보희 김호진 / MBC '모두 다 쿵따리' 캡처
박시은 이보희 김호진 / MBC '모두 다 쿵따리' 캡처

때마침 제이슨 리를 아는 인물은 남상한(박찬국 분)이었다. 송보미가 경찰서에 감금되어있는 동안 우연히 제이슨 리로부터 폭행을 당하고 입이 돌아간 상태였던 남상한이 제이슨 리를 기억하고 있었던 것. 제이슨 리 사진을 보자마자 한수호에게 남상한은 "나 이 사람을 안다. 내 얼굴을 이렇게 만든 사람이다"라면서 목격담을 전했다. 

한수호는 그의 증언을 믿고 제이슨 리를 추적하기 시작했다. 이후 조복자(최수린 분)에게 사진을 건넨 남상한은 인터넷에 제이슨 리 사진을 올려 제보를 받기로 했다. 이 소식을 듣고 두려움에 떤 인물은 조순자(이보희 분)이었다. 앞서 제이슨 리과 공조해서 송보미를 위기에 처하게 만든 핵심 인물이었기 때문. 이에 자신의 악행이 모든 가족들에게 들키지 않기 위해 조순자는 "당장 사진을 내려라"라고 소리쳤다. 

같은 시각 송보미는 한수호가 큰 힘이 되었다는 사실을 알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수호에게 송보미는 "변호사를 선임해준 사람이 당신이었냐. 선임 비용을 다 지불하겠다"라고 했으나 한수호는 송보미를 되레 걱정하면서 "괜찮다"면서 따뜻하게 신경썼다. 앞으로 이들의 묘한 로맨스가 어떻게 그려질지 눈길을 모았다. 

방송말미 송보미는 또 다른 위기에 처했다. 이나비(서혜진 분)가 문장수(강석정 분)의 핸드폰 속 K의 정체를 잡아내기 위해 방문했던 것. 때마침 송보미는 문장수가 찾아와달라는 요청에 병원으로 향했다. 그리고 이 시각 한수호는 자신의 딸이 병원에 입원해있어 방문했던 찰나였다. 이후 송보미와 문장수의 머리를 감겨주고 대화를 나누려던 찰나 이나비가 등장했다. 이나비는 송보미에게 "너 대체 뭐야!"라며 머리채를 잡았고, "너네들 무슨 관계냐"면서 불륜녀로 몰아가기 시작했다. 이제는 불륜녀로 위기에 몰린 송보미는 어떻게 이 상황을 이겨낼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쏟아졌다.

MBC '모두 다 쿵따리' 인물관계도
MBC '모두 다 쿵따리' 인물관계도

한편 '모두 다 쿵따리'는 평일 오전 7시 50분에 방송된다. '모두 다 쿵따리'는 뉴욕라이프를 즐기던 뉴요커에서 뜻하지 않은 사건에 휘말려 미국에서 추방당한 송보미(박시은 분)와 한때는 뉴욕 금융시장에서 신화를 쓴 입지전적 인물이었으나, 딸의 병을 고치기 위해 천연치료제 개발에 힘쓰고 있는 한수호(김호진 분) 두 사람이 '쿵따리'에 살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유쾌한 농촌 드라마다. 인물 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배우 박시은은 프리랜서 사진작가 송보미 역으로 변신한다. 송보미는 미국 입양 후 처음으로 고향인 쿵따리 마을로 돌아와 정착하는 인물이다. 미게임 대주주 조순자와 대립한다. 배우 김호진은 쿵따리 마을 허브농장 주인 한수호 역으로 혈소판 감소증을 앓고 있는 딸 아름이를 구하기 위해 쿵따리 마을에 정착, 천연치료제를 개발중에 힘쓴다. 미게임 대주주 조순자 역의 이보희는 6살인 어린 친딸 이봄(송보미)이를 내다 버린 비정한 과거를 갖고 있다.

배우 서혜진은 미게임 홍보이사이자 조순자 딸 이나비로 분한다. 강석정이 이나비 남편 문장수 역으로 미게임 게임 개발 CTO로 변신해 송보미를 희생시킨 후 이나비라는 동아줄을 잡은 야망남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배우 박혜진이 조순자가 유일하게 두려워하는 시어머니 서우선 역으로 명동 사채시장 큰손이었으나 손녀딸 봄이를 잃은 아픔을 갖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