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더킴컴퍼니, ‘일진에게 찍혔을 때’ 강율과 전속계약 체결…“성장 가능성 크다”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8.06 12: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일진에게 찍혔을 때’로 인기를 끌고 있는 배우 강율이 더킴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더킴컴퍼니 오민혁 대표는 6일 오전 “신예스타로 기대되는 배우 강율을 영입했다”라고 밝혔다.

강율은 지난 2017년 플레이리스트 웹드라마 ‘열일곱’을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그는 ‘사랑의 온도’, ‘넘버식스’, ‘진흙탕 연애담’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갔다.

강율 / 더킴컴퍼니
강율 / 더킴컴퍼니

최근에는 ‘일진에게 찍혔을 때’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일진에게 찍혔을 때’(제작사 와이낫미디어)는 여고생 연두가 교내 최고의 문제적 남학생들과 엮이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하이틴 로맨스 웹드라마.

강율은 극 중 지현호 역을 맡았다. 그는 공부보단 노는 게 좋은 문제아. 강율은 어떤 기대도 없이, 그냥 이렇게 대충 살려고 했지만 연두(이은재 분)를 만나고 난 뒤 달라지는 인물로 분해 한층 더 깊어진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더킴컴퍼니 오민혁 대표는 “국민남동생의 훈남이미지와 다양한 캐릭터를안정된 연기력으로 소화할수 있는 배우 강율을 주시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비록 신인이지만 안정된 연기력으로 향후 성장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되어 영입을 결정하게 됐다”라고 전속계약을 체결한 이유를 밝히기도.

최근 핫하게 떠오르는 배우 강율이 더킴컴퍼니와 어떤 시너지를 발산할지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한편, 더킴컴퍼니에는 배우 병헌, 정규수가 소속돼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