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인터뷰②] ‘퍼퓸’ 차예련, 딸 인아 향한 남다른 사랑 뽐내…“주상욱을 낳았다”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7.26 14: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퍼퓸’에 출연했던 차예련이 딸 인아를 향한 남다른 사랑을 드러냈다.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KBS2 ‘퍼퓸’에 출연한 차예련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차예련은 딸은 누구를 닮았냐는 질문에 “저는 주상욱을 낳았다”고 답해 웃음을 유발했다.

자기와 닮은 외모에 주상욱이 특히 좋아했다며 “자기를 닮았다는 얘기를 하면 좋아한다. 자기와 점점 닮아가고 그러니까 애착이 생긴다고 한다. 이제 아빠라고 부르니까 예뻐 죽겠다고 한다”고 전했다.

차예련 / HB엔터테인먼트
차예련 / HB엔터테인먼트

육아 예능 역시 딸의 의사를 존중하기 위해 현재는 거절하고 있다고 했다. 차예련은 “육아 예능이 많이 들어오기도 했다. 들어오면 저희도 항상 감사하게 생각한다. 하지만 신랑도 배우다 보니까 저희는 그런 것도 피해를 준다고 생각한다. 신랑도 인터뷰를 할 때마다 육아 예능을 할 생각이 없다고 한다. 저희 일상을 보여주니까 배우로서 좋아해 주시는 부분이 깨진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애기가 조금 컸을 때 인아가 출연하고 싶다면 할 계획이다. 인아가 원하지 않는 일이면 어떡하냐. 이렇게 알려지면 컸을 때 불편할 수도 있고 싫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KBS2 ‘퍼퓸’은 인생을 통째로 바쳐 가족을 위해 헌신했지만, 한 가정을 파괴하고 절망에 빠진 중년 여자와 사랑에 도전해볼 용기가 없어서 우물쭈물하다가 스텝이 꼬여버린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차예련은 한지나 역으로 분해 4년 만에 하는 브라운관 컴백을 완벽하게 마쳤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