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중부-경상 5~30㎜ 등 소나기, 천둥·번개 동반하기도…내일 날씨는?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07.14 05:2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중부, 경상 지역에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오후 한때 중부 내륙과 경상 내륙 지역에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이날 낮부터 저녁 사이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충북 북부, 경상 내륙 지역에는 5∼30㎜ 안팎으로 소나기가 올 것으로 예보된다. 

기상척 14일 날씨 예보 캡처
기상척 14일 날씨 예보 캡처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에는 천둥·번개가 동반될 수 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22도, 낮 최고기온은 24∼31도로 예보됐다.

대기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는 전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인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동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1.5m, 남해·동해 0.5∼2.0m로 예보됐다. 모든 해상에는 짙은 안개가 낄 것으로 보인다.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한편, 기상청은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지만, 지속시간이 짧고 국지적으로 내릴 것으로 예상돼 주말 야외활동에 큰 지장은 없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내일인 15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이 구름 많겠으나, 대기불안정으로 낮(09시)부터 밤(24시) 사이에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을 수도 있다고 전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