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나혼자 산다’, 6주년 맞아 ‘무지개 운동회’ 개최…유노윤호의 ‘열정 축하’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07.06 14: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나 혼자 산다’가 6주년을 맞아 운동회를 열며 큰 웃음을 줬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는 그동안 출연했던 무지개 회원들이 다 같이 모여 운동회를 즐기는 모습을 담았다.

운동회의 꽃인 계주에 마지막 주자인 윤호와 충재의 접전이 그려졌다. 하지만 충재는 미끄러운 잔디 탓에 넘어지고 말았다.

MBC ‘나 혼자 산다’ 영상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영상 캡처

속상해할 그를 팀원들은 다 같이 위로해 줬다. 계속 이기고 있던 성훈팀은 마지막 계주로 인해 점수가 뒤바뀌어 윤호 팀에게 승리를 넘겨주게 됐다. 멋진 경기를 펼쳤던 그들은 웃으면서 마무리했다.

마지막으로 6주년을 축하는 케이크와 함께 유노윤호가 열정적인 무대를 뽐냈다. 그 특유의 열정적인 춤을 보이며 “나 혼자 6주년 축하한다”라고 외치며 축하 공연을 했다.

특히 예능에서 자주 볼 수 없었던 이연희의 출연으로 주목을 받았던 바이다. 그의 출연 소감과 함께 다음 주 출연을 연하는 출연자들의 함성이 쏟아졌다. 이어 혜리와 김연경의 소감이 이어졌고 다다음주, 다다다음주를 외치며 끝이 났다.

‘나 혼자 산다’는 독신 남녀와 1인 가정이 늘어나는 세태를 반영해 혼자 사는 유명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또한 출연하는 출연자마다 매번 화제에 오르고 있다.

MBC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