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마동석, ‘벌레 맨손으로 때려잡을 수 있을 것 같은 ★’ 1위…박나래 2위 등극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6.14 16: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배우 마동석이 네티즌들이 뽑은 ‘벌레도 맨손으로 때려잡을 수 있을 것 같은 거침없는 스타’ 1위에 등극했다.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디시인사이드와 취향 검색 기업 마이셀럽스가 운영 중인 ‘익사이팅 디시’ 측은 ‘어떠한 벌레도 맨손으로 때려잡을 수 있을 것 같은 거침없는 스타는?’의 랭킹 순위를 공개했다.

익사이팅 디씨

해당 투표는 6월 2주차인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마동석은 51.0%의 득표율을 받으며 랭킹 1위에 올라섰다.

이어 박나래와 하정우가 각각 22.4%, 10.2%의 득표율을 보이며 2위와 3위를 거머쥐었다.

마동석의 투표 매력순위는 ‘거침없는’, ‘묵직하다‘, ‘아재파탈’ 등으로 알려졌다.

마동석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한편 마동석은 2004년 영화 '바람의 전설'로 데뷔한 후 ‘범죄와의 전쟁 : 나쁜놈들 전성시대’, ‘이웃사람’, ‘부산행’, ‘신과함께’ 시리즈, ‘챔피언’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뽐냈다.

최근 ‘악인전’ 장동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그는 제72회 칸영화제에 참석하기도 했다.

당시 마동석은 결혼에 대한 질문에 “올해 안에 가려고 했는데 스케쥴이 안됐다. 내년쯤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언급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현재 마동석은 17살의 나이차를 보이는 방송인 겸 트레이너 예정화와 공개열애를 이어가고 있다. 

최근  마동석은 마블의 영화 ‘더 이터널스’에 캐스팅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소속사 빅펀치이엔티 측은 다수의 매체를 통해 “마블의 답변을 기다리는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