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트롯’ 전국투어 효콘서트, 목포 추가 공연 확정…나이-지역 불문 ‘송가인-정미애-홍자 만난다’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6.04 15: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가 추가 공연을 확정했다.

4일 공연기획사 컬쳐팩토리 측은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가 보내주시는 성원과 쇄도하는 추가 공연 요청에 보답하고자, 후보에 있던 5개 지역 중 진도와 순천의 접정지인 목포를 최종으로 추가 공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컬쳐팩토리 측은 “수원과 시흥, 안성, 부천 등 경기도 일대에서 공연을 보지 못하고 표를 구하지 못한 팬들을 위해 추가적으로 안양 오후 1시 콘서트도 확정했다”고 덧붙였다. 

좀 더 많은 관객과 트롯으로 소통하기위해 추가 공연을 확정지은 ‘미스트롯’ 목포 콘서트는 오는 8월 11일 오후 7시 유달경기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티켓은 6월 5일 오후 8시 인터파크를 통해 오픈된다.

컬쳐팩토리
컬쳐팩토리

우승자 송가인을 비롯해 2등 정미애, 3등 홍자, 4등 정다경, 5등 김나희 등 총 12명의 트로트 여신이 전국 방방곳곳 흥 넘치는 ‘트롯의 맛’ 전파에 한창인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는 관객의 떼창 등으로 서울 그리고 인천, 고양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화려한 연출과 무대 등으로 관객을 자극할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는 6월 8일과 9일 광주, 6월 16일 전주, 6월 22일 천안, 6월 29일 대구, 6월 30일 안양 그리고 부산, 대전, 강릉, 제주도 등 8월까지 그 열기를 이어간다.

지난달 2일 종영한 TV조선 ‘미스트롯’ 최종화에서는 최종 순위가 발표됐고, 1위 송가인, 2위 정미애, 3위 홍자가 진.선.미를 차지했다. 진에게는 우승 상금 3천만원, 100회 행사, 조영수 작곡가의 신곡이 수여되며 화제를 모았다.

한편, ‘미스트롯’에서 ‘진’을 차지한 송가인의 본명은 조은심으로 1986년 12월 26일생 올해 나이 33세로 알려졌다. ‘선’ 정미애는 올해 나이 37세로 세 아이를 둔 주부이다. ‘미’ 홍자의 본명은 박지민이며 올해 나이 34세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