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국민 여러분’ 김민정, 최시원-백지원 때문에 구치소에 갇히자 안은진과 반격 “3번 윤주희 부르자”…태인호는 ‘김민재 약점 잡아’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5.21 22: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국민 여러분!’에서 종영 3회를 남겨 놓고 구치소에 수감된 김민정이 최시원에게 반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1일 방송된 KBS2 월화 드라마‘국민 여러분!’에서는 지난 방송에서 후자(김민정)는 정국(최시원)이 설계한 덫에 걸려 구치소에 수감됐다.

 

KBS2 ‘국민 여러분!’방송캡처
KBS2 ‘국민 여러분!’방송캡처

 

정국(최시원)과 사기꾼 일당의 손에서 조작된 장부가 후자(김민정)의 백경 캐피탈 금고에서 발견되면서 경찰 미영(이유영)에게 잡힌 것이다.

이에 후자(김민정)는 '대부업 이자제한법 폐지' 법안을 통과시키기 위한 노력이 물거품이 됐다.

후자(김민정)는 자신의 손으로 직접 선거에 출마시키고 국회의원까지 당선된 정국(최시원)이 정치인들의 거짓말로부터 국민 여러분을 지켜 주겠다라던 공약을 지키기 위해 발로 뛰었다.

정국(최시원)은 “박후자를 잡겠다”는 미영(이유영)을 돕기 위해 후자를 함정에 빠뜨리는 마지막 사기를 했다.

백경 캐피탈을 노리는 후자(김민정)의 첫째 언니 진희(백지원)와 결탁한 정국의 사기는 성공했고, 결국 후자(김민정)는 구치소에 갇히게 됐다.

이번 방송에는 정국(최시원)이 주명(김의성)에게 “제가 박후자를 정리했다. 정치 한 번 제대로 해보겠다”라고 했고 주명은 정국을 도왔다.

정국(최시원)은 후자(김민정)가 밀고 있던 '대부업 이자제한법 폐지' 법안의 반대를 위해 중립에 있는 국회의원을 찾아다녔다.

하지만 일이 쉽지 않았고 그것은 김남화(김민재)의원 때문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KBS2 ‘국민 여러분!’방송캡처
KBS2 ‘국민 여러분!’방송캡처

 

이에 정국(최시원)은 김남화(김민재) 의원과 같은 당에 있는 상진(태인호)를 찾아가서 도움을 요청했다.

상진(태인호)는 김남화(김민재)의원을 만나서 공직선거법 위반의 약점을 끌어냈다.  

한편, 진희(백지원)는 백경 캐피탈에 출근했고 귀남(안은진)은 “아직 후자 언니 형 확정된 거 아니다”라고 했다.

그러자 진희(백지원)는 귀남(안은진)의 뺨을 때리면서 우리 막내가 언제부터 말을 안들었냐라고 말했다. 

또 후자는 정국(최시원)이 첫째 언니 진희(백지원)과 함께 자신을 함정에 빠트렸다는 사실을 깨닫게 됐다.

후자는 귀남(안은진)에게 “3번 미희(윤주희) 언니를 부르자”라고 제안했고 앞으로 후자가 정국에게 어떻게 반격을 할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KBS2 드라마 ‘국민 여러분!’는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