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성덕미를 벗어나 화려한 변신…‘강렬한 레드립’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5.21 09: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그녀의 사생활’에 출연 중인 박민영이 광고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11일 박민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hooting for #HYDRON #MIMA 오늘도 열일!”이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촬영 대기 중인 박민영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가녀린 어깨 라인이 드러나는 하얀 의상을 입고 청순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발산한다. 

특히 강렬한 레드립을 바른 박민영의 모습은 마치 인형 같은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언니 너무 예뻐요”, “오늘은 조금 다른 미뇽이다!”, “그녀의 사생활 재미있게 보고 있어요~”, “와 메이크업 진짜 잘 어울린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박민영 인스타그램
박민영 인스타그램

박민영은 지난 2006년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에 출연하며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그는 ‘아이 엠 샘’, ‘자명고’, ‘성균관 스캔들’, ‘시티헌터’, ‘영광의 재인’, ‘닥터 진’, ‘힐러’, ‘7일의 왕비’, ‘김비서가 왜그럴까’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최근에는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을 통해 안방극장을 찾고 있다.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을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인기 웹툰 ‘누나팬닷컴’이 원작이다.

박민영은 극 중 미술관에선 능력 좋은 큐레이터, 집에선 덕력만렙 아이돌 덕후 ‘성덕미’ 역을 맡았다. 

그는 똑 부러지는 언행과 프로페셔널한 직업 정신을 가진 큐레이터이자 덕후 세계에게도 인정 받는 프로 홈마(홈마스터의 줄임말)로 분해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tvN ‘그녀의 사생활’은 매주 수, 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